컨텐츠 바로가기

쏠, 신곡 '결에 있어줘' 티징 포스터 공개..원슈타인 지원사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헤럴드경제


[헤럴드POP=정혜연 기자]싱어송라이터 쏠(SOLE)이 신곡 '곁에 있어줘'를 통해 래퍼 원슈타인(Wonstein)과 호흡을 맞춘다.

아메바컬쳐는 지난 25일 오후 공식 SNS를 통해 오는 28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발매되는 새 싱글 '곁에 있어줘 (Feat. 원슈타인)'의 티징 포스터를 공개했다.

해당 포스터 속 쏠은 숲 속에서 모델 재지(Jazzy)와 포즈를 취하고 있다. 두 사람은 시크하면서도 스타일리시한 분위기를 자아내 호기심을 자극한다.

여기에 'Feat. Wonstein'라는 문구가 눈길을 끈다. 원슈타인은 그동안 쏠의 노래에 참여한 따마, pH-1, 코스믹보이, 유승우, 개코에 이어 '곁에 있어줘'로 협업을 선보이게 됐다.

원슈타인은 지난해 Mnet '쇼미더머니9' 등에서 뛰어난 랩실력을 선사하며 많은 호평을 받았다. 매력적인 보컬을 지닌 그는 최근 MBC ‘놀면 뭐하니?’의 프로젝트 그룹 MSG워너비 활동까지 펼치며 뜨거운 화제를 모았다.

그만큼 쏠과 원슈타인의 만남은 음악 팬들의 관심을 고조시키고 있다. 쏠의 유니크한 음색과 원슈타인의 감각적인 보컬이 어우러져 '곁에 있어줘'로 어떤 시너지를 발휘할지 기대가 모아진다.

쏠의 신곡 '곁에 있어줘 (Feat. 원슈타인)'는 오는 28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발매된다.

[사진 = 아메바컬쳐 제공]

popnews@heraldcorp.com

Copyright ⓒ 헤럴드POP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