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32세' 김연아, 쌍꺼풀이 점점 더 진해지네…언제까지 예뻐질 거야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티비뉴스

[스포티비뉴스=정유진 기자] 전 피겨스케이팅 선수 김연아가 미모를 과시했다.

김연아는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자신의 광고하는 뷰티 브랜드를 홍보하는 영상을 올렸다.

해당 영상에서 김연아는 눈부신 미모를 뽐내며, 뷰티 브랜드를 소개하고 있다. 깨끗하고 하얀 피부와 매끄러운 머릿결이 눈길을 끈다. 또 작은 얼굴에 큰 이목구비 또한 시선을 사로잡고 있다.

특히 무쌍 대표 미녀로 통하는 그의 큰 눈이 주목받고 있다. 얕았던 쌍꺼풀이 더욱 선명해져 시선을 모으기 때문이다. 더군다나 김연아는 과거 선수 시절 쌍꺼풀 수술 의혹을 받자 부인한 바 있다.

피겨스케이트 금메달리스트인 김연아는 2018 평창 동계올림픽 홍보대사로 활동했다. 1990년생인 그는 우리나라 나이 기준으로 올해 32세가 됐다.

스포티비뉴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