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탁구 혼합복식 전지희-이상수 조, 8강에서 탈락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중앙일보

4강 진출에 실패한 전지희-이상수조. [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상수(삼성생명)-전지희(포스코에너지) 조가 2020 도쿄올림픽 탁구 혼합복식에서 준결승 진출에 실패했다.

이상수-전지희 조는 25일 일본 도쿄체육관에서 열린 혼합복식 8강전에서 린윤주-청이칭(대만) 조에 2-4(11-7, 4-11, 11-7, 7-11, 8-11, 7-11)로 져 준결승 진출에 실패했다.

이번 대회 한국 탁구 메달 도전의 첫 주자로 나선 두 선수는 전날 이집트 조를 꺾고 16강을 통과했다. 그러나 세계랭킹 1위이자 천적인 린윤주-청이칭 조는 넘지 못했다. 이상수-전지희 조는 이날까지 린윤주-청이칭 조에 3전 전패를 기록했다.

한국 탁구는 남녀 개인전과 단체전에서 메달 도전을 이어간다. 신유빈(대한항공)은 중국계로 자신보다 41세 많은 니시아렌(룩셈부르크)과 여자 개인단식 2회전을 치른다.

김효경 기자 kaypubb@joongang.co.kr

중앙일보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넌 뉴스를 찾아봐? 난 뉴스가 찾아와!

ⓒ중앙일보(https://joongang.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