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김소영, ♥오상진이 알려준 분량 사수 꿀팁…"내 욕 해라" (비디오스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슬 기자) ‘비디오스타’ 김소영이 남편 오상진의 응원을 받고 토크쇼에 출격한다.

오는 27일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는 청출어람 특집 ‘쪽빛 같은 내 새끼’로 꾸며지는 가운데, 래퍼 개코, 작곡가 신사동 호랭이, 현대무용가 안은미, 방송인 김소영이 출연해 다양한 볼거리와 입담을 뽐낼 예정이다.

이날 토크쇼 게스트는 첫 출연인 김소영은 방송 선배이자 남편 오상진이 알려준 분량 사수 팁을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오상진에게 ‘내 욕을 시원하게 하고 와라’라는 꿀팁을 전수받았다는 김소영을 위해 4MC는 즉석 욕 타임을 요청해 녹화 초반부터 김소영에게 토크쇼의 매운맛을 느끼게 해줬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한편, 이날 녹화에는 김소영의 실체를 알고 있다는 의문의 제보자로부터 폭로가 터져 나왔다. 제보자는 ”김소영이 꼰대스럽다고 느낀 적이 있다“고 밝히며 김소영을 당황하게 했다고. 제보자의 정체를 알고 난 후 김소영은 ”그분이 더 꼰대스럽다“며 맞대응해 보는 이들을 흥미진진하게 했다.

방송 활동은 물론 책방 사장님, 유튜버 등 다양한 직업을 가진 프로N잡러로 활동 중인 김소영은 그 중에서 가장 힘들다고 생각하는 직업에 대한 애환을 토로했다. 과연 김소영이 고백하는 가장 힘든 직업은 무엇일지, 방송에서 확인할 수 있다.

방송인 김소영의 다양한 활약상은 27일 오후 8시 30분 ‘비디오스타’에서 만나볼 수 있다.

사진=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이슬 기자 dew89428@xportsnews.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