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강호동 vs 유병재, 불법 카지노서 말다툼('대탈출4')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텐아시아

'대탈출4' 스틸 / 사진제공=tv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tvN '대탈출4'(연출 정종연) 탈출러들이 짜릿한 팀플레이 양동 작전에 도전한다.

지난 주 타임머신을 타고 머나먼 과거에서의 상상초월 탈출을 펼친 '대탈출4'는 방대한 스케일과 촘촘히 얽힌 서사를 자랑하는 DTCU(대탈출 유니버스)를 다시금 보여줘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다. TV화제성 분석 기관 굿데이터코퍼레이션 기준 7월 3주차 비드라마 TV화제성 1위, RACOI(방송통신위원회 방송콘텐츠가치정보분석시스템)에서도 7월 3주 예능 부문 화제성 1위를 기록해 높은 화제성을 증명하고 있다.

25일 밤 10시 40분에 방송될 3회에서는 새로운 에피소드가 시작돼 또 다른 재미를 선사한다. 수상한 불법 사설 카지노 '럭키랜드'로 탈출러들과 시청자들을 초대하는 것. 이날도 어김없이 안대를 쓰고 첫 번째 스테이지로 향한 강호동, 김종민, 김동현, 신동, 유병재, 피오는 사방이 가로막힌 비밀 병실에서 눈을 뜬다. 밀실을 나가기 위해선 숨어있는 암호를 모두 찾아야 하는 상황.

이때 탈출러들 앞에 나타난 미지의 목소리는 예상보다 더 큰 음모와 이를 저지하기 위한 각종 미션들을 속사포처럼 쏟아내 입을 떡 벌어지게 한다. 확실한 역할 분배와 팀플레이를 요구하는 쉽지 않은 미션들이 속출, 한껏 긴장한 탈출러들의 땀샘이 폭발했다.

그러나 정작 카지노 현장에 투입된 강호동과 유병재가 별안간 언성을 높이며 티격태격 말다툼을 시작해 뜻밖의 갈등 양상이 펼쳐진다. 탈출러들을 일순간 얼어붙게 만든 돌발 상황까지 벌어진다고 해 이들에게 어떤 위기가 닥친 것인지 호기심을 증폭시킨다. 앞서 공개된 예고편 영상 속에선 "10초 안에 들어가야 된다"는 신동의 긴박한 목소리가 담겼던 만큼, 과연 탈출러들이 팀워크를 발휘해 제한시간 안에 미션을 풀어낼 수 있을지 본 방송에서 확인할 수 있다.

확장된 세계관, 시공을 초월한 스테이지에서 펼쳐지는 국내 유일의 탈 지구급 어드벤처 버라이어티 '대탈출4' 3회는 25일 밤 10시 40분에 방송된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아이와 어른이 함께 듣는 동화 [스타책방]
스타 비하인드 포토&영상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