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국방과 무기

한화디펜스, 미국 육군 차세대 장갑차 개념 설계에 참여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선택적 유인차량 개발사업 5개 경쟁 후보에 들어

(서울=연합뉴스) 김영신 기자 = 한화디펜스는 미국의 군용차량 개발 업체인 오시코시 디펜스(Oshkosh Defense)와 함께 미 육군의 차세대 유·무인 복합 운용 보병전투장갑차 개념 설계에 나선다고 25일 밝혔다.

미 육군은 23일 선택적유인차량(OMFV·Optionally Manned Fighting Vehicle) 개발 사업의 2단계 개념 설계에 참여할 5개 경쟁 후보를 발표했다. 그 중 하나로 '오시코시-한화' 컨소시엄이 꼽혔다.

OMFV 사업은 M2 브래들리 장갑차 3천500여대를 교체하기 위해 추진되는 미 육군 현대화 사업의 핵심 과제로, 총사업비는 54조원이다.

연합뉴스

한화디펜스 레드백 장갑차
[한화디펜스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이번에 선정된 5개 경쟁 후보들은 15개월 동안 미 육군이 제시한 주요 요구 사항에 맞는 개념연구와 설계 작업을 수행한다. 이후 2023년쯤 상세설계와 시제품 개발을 맡을 3개 후보로 압축되며, 2027년 하반기에 최종 사업자가 발표될 전망이다.

한화디펜스는 한국 육군의 K21 보병전투장갑차와 호주 시장을 겨냥해 개발한 레드백(Redback) 장갑차 개발을 통해 쌓은 독자적인 기술력과 경험을 발판으로 세계 최대 방산시장인 미국에서 최첨단 유무인 복합전투차량 설계·개발에 나설 예정이다.

이를 위해 지난 5월 미국 법인을 설립하고, 한국과 미국의 전문 엔지니어들을 채용하는 등 OMFV 사업을 위한 경쟁에 본격적으로 돌입했다.

손재일 대표이사는 "세계 최대 방산 시장인 미국에서 글로벌 방산 기업들과 경쟁하게 돼 자부심을 느낀다"며 "기술력과 역량을 결집해 최선의 결과가 나올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shiny@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