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흘린 땀에 비례한 눈물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지바=뉴스1) 송원영 기자 = 24일 일본 지바현 마쿠하리 메세A 홀에서 열린 여자 태권도 47kg 급 경기 결승전에서 스페인 신예 아드리아나(오른쪽)가 1점 차이로 금메달을 놓치고 눈물을 흘리고 있다. 이날 여자 태권도 47kg 급 경기는 태국의 파니팍이 경지 종료 7초전 몸통 공격을 성공시키며 11대 10으로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2021.7.24/뉴스1
sowon

[© 뉴스1코리아(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