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방탄소년단 지민, 브라질 스포츠계 사로잡은 '남미의 연인'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체조 연맹→국가대표 배구 선수 최애 선언



헤럴드경제

[헤럴드경제 = 서병기 선임기자]방탄소년단 지민이 '남미의 연인' 닉네임에 걸맞은 막강한 인기로 브라질 스포츠계를 사로잡았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브라질 체조연맹은 지난 19일 공식 틱톡에 2021년 Pan American 종합 챔피언 레베카 안드라데(Rebeca Andrade)의 훈련 영상을 게재하며 'BE' 앨범 수록곡 '병'(Disease)에서 지민이 만든 브릿지 부분을 배경음악으로 사용했다.

지민이 단 3~4분 만에 만들었다고 알려져 큰 화제를 모은 '병'의 브릿지는 미국 시사 주간지 타임(TIME)으로부터 극찬을 받은 상징적 파트이며 북미 매체 올케이팝(Allkpop)은 이 부분을 곡의 하이라이트로 꼽은 바 있다.

2016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 챔피언과 2019년 월드컵 금메달리스트 등 화려한 이력을 가진 브라질 남자 배구 대표팀 도글라스 소자(Douglas Correia de Souza)는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지민의 얼굴 스티커 사진으로 최애 선언에 나섰다.

헤럴드경제

유독 전 세계 스포츠계에서 주목을 받아 온 지민은 특히 레알 마드리드 소속 독일 국가대표 축구선수 토니 크로스, 영국 에버튼 FC 소속 하메스 로드리게스, 일본 J리그 이와사키 유토, 전 프랑스 국가대표 지브릴 시세 등 유명 축구 스타들의 원픽으로 알려져 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뿐만 아니라 손흥민 선수가 소속된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토트넘 구단은 수차례 지민을 언급해 뜨거운 호응을 얻었으며, 브라질 축구팀 그레미우 구단의 팬 계정은 공식 유니폼을 합성한 지민의 사진 게시해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지민은 앞서 미국 미디어 측정 및 분석 회사 Comscore에 따르면 지난해 라틴 아메리카에서 전체 K팝 관련 BTS가 85%를 차지, 그중 가장 많이 언급된 멤버 1위에 올라 현지 인기를 입증한 바 있으며, 이처럼 대중문화계를 뛰어넘어 스포츠 산업에도 막강한 파급력을 과시하고 있다.

wp@heraldcorp.com

Copyright ⓒ 헤럴드경제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