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국민의힘 8월 초 '윤석열 영입' 재시동...최재형, 다음 주 출마 선언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야권 유력주자인 윤석열 전 총장과 국민의힘은 입당을 두고 밀고 당기기를 계속하고 있습니다.

다음 달 초에는 결론을 내겠다는 게 국민의힘 입장인데, 먼저 입당한 최재형 전 감사원장은 이르면 다음 주 대선 출마를 선언합니다.

박서경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부인과 장모 논란으로 지지율이 멈칫하고 있는 윤석열 전 검찰총장은 대전과 광주, 대구를 넘나들며 광폭 행보를 이어갔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