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방탄소년단 정국 "모든걸 놔버리고 싶던때 있어…팬들 덕에 힘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뉴스1

SBS ©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그룹 방탄소년단 정국이 힘들었던 순간을 견딘 과정에 대해 이야기했다.

정국은 24일 방송된 SBS '8뉴스'에서 앵커로부터 "'모든 걸 놓아버리고 싶었던 때가 있었다'고 했는데 그 순간을 어떻게 견뎠나"라는 질문을 받았다.

이에 정국은 "일단 계획이 분명 다 돼있던 게 한순간 무너지니까 제 스스로도 갈피도 못잡고 좀 뭔가 놓아버리고 싶었던 때가 있었다"며 "그런데 확실히 팬분이나 옆에 있는 멤버 보고 다시 자연스럽게 힘을 내게 되더라"고 답했다.

슈가 또한 "추락은 두렵지만 착륙은 두렵지 않다고 했는데 차이는 착륙은 다시 한번 이륙할 수 있지 않나"라며 "절망적이라도 추락 아닌 착륙을 하면 다시 날아갈 준비 돼있다고 생각해서 지금 상황에서 굉장히 적절한 말이지 않나 생각해 노래할 때도 공감이 됐다"고 고백했다.

또 슈가는 "특히나 지금 상황이 좋아지는 국가가 있다"며 "그런 걸 보면서 희망을 다시금 찾는다"고 덧붙였다.
aluemchang@news1.kr

[© 뉴스1코리아(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