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오상욱·김정환, 펜싱 男 사브르 8강行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각각 아메드 모하메드와 엘리 더쉬위츠 제쳐

아시아경제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남자 사브르의 오상욱(성남시청)과 김정환(국민체육진흥공단)이 올림픽 메달을 향한 순항을 이어갔다.

세계랭킹 1위인 오상욱은 24일 일본 지바 미쿠하리 메세 B홀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펜싱 남자 사브르 개인전 16강에서 아메드 모하메드(이집트)를 15-9로 제치고 8강에 진출했다. 2피리어드에서 3연속 실점하며 잠시 흔들렸으나 이내 평정심을 되찾고 수월하게 상대를 제압했다. 김정환은 세계랭킹 2위 엘리 더쉬위츠(미국)를 15-9로 이겼다. 2피리어드에서 9-8로 추격을 당했으나 이내 5연속 득점에 성공해 승기를 잡았다.

이종길 기자 leemea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