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삭발 투혼' 강유정, 유도 1회전에서 아쉬운 탈락 [TF사진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더팩트

강유정이 24일 일본 도쿄 지요다구 일본무도관에서 열린 도쿄올림픽 유도 여자 48㎏급 스탄가르 마루사(슬로베니아)와 32강전에서 한판패로 패한 뒤 아쉬워하고 있다. /도쿄=AP.뉴시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더팩트ㅣ남용희 기자] 계체 통과를 위해 머리카락까지 밀었던 유도 강유정(순천시청)이 아쉽게 패하며 메달을 목에 걸지 못했다.

강유정은 24일 일본 도쿄 지요다구 일본무도관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유도 여자 48㎏급 스탄가르 마루사(슬로베니아)와 32강전에서 한판패로 패했다.

더팩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강유정은 경기 시작 27초 만에 배대뒤치기로 절반을 얻으며 순조롭게 출발했지만, 세로누르기 한판을 내줬다.

더팩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강유정은 전날 공식 계체를 앞두고 몸무게를 줄이기 위해 머리를 삭발하고 경기에 나섰지만, 상대의 압박에서 빠져나오지 못했다.

nyh5504@tf.co.kr
사진영상기획부 photo@tf.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