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서산서 행인 폭행해 숨지게 한 잠적 용의자 1명 구속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사건발생 29일만에 공범까지 구속

국립과학수사연구소에 부검 의뢰

뉴스1

서산경찰서 전경©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산=뉴스1) 김태완 기자 = 충남 서산 서부상가 인근 길거리에서 40대 남성 A씨를 폭행해 숨지게 한 혐의를 받고 잠적했던 또다른 용의자 1명이 구속됐다.

24일 서산경찰서와 제보자에 따르면 지난달 24일 길가던 40대가 폭행당해 뇌사 상태에서 19일 만에 사망한 사건의 또 다른 폭행 용의자 1명이 지난 23일 구속됐다.

폭행 용의자 B(42)씨는 공범 C씨(42)와 함께 사고 현장에서 현행범으로 체포돼 구속영장이 신청됐으나 검찰에서 기각해 풀려났다. 그 뒤 임의 출석하지 않고 잠적해 강제 수사를 진행했으며 결국 사건 발생 29일 만에 구속됐다.

C씨(42)는 지난 8일 영장을 재신청해 특정범죄 가중 처벌 등에 관한 법률 위반 및 중상해 혐의로 구속됐다가 지난 13일 검찰에 송치돼 상해치사로 구속 중이다.

피해자 A씨(42)는 지난달 24일 오전 1시께 일행 1명과 서부상가 인근 국숫집에서 국수를 먹고 집으로 가던 중 길거리에서 술에 취한 40대 남성 2명으로부터 폭행을 당해 병원으로 옮겨졌다.

A씨는 천안단대병원으로 이송됐으나 뇌사 상태에서 19일 만인 지난 13일 오후 10시께 결국 숨졌다.

경찰 관계자는 “국립과학수사연구소에 부검을 의뢰했다”며 “결과는 언제 나올지 모른다”고 말했다.
ktw3412@news1.kr

[© 뉴스1코리아(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