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문세, 23일 장모상…'현대무용 대모' 육완순 이사장 별세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조혜진 기자) 원로 현대무용가이자, 가수 이문세의 장모인 육완순 한국현대무용진흥회 이사장이 별세했다.

23일 한국현대무용진흥회에 따르면 육완순 이사장은 이날 오후 향년 88세로 별세했다.

고인은 지난 20일 갑자기 두통을 호소하며 쓰러진 후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출혈이 심해 응급 수술 후에도 깨어나지 못한 것으로 전해졌다.

고인은 한국 현대무용의 대모로 불린다. 고인은 한국컨템포러리무용단 창단, 한국현대무용협회 창립, 국제현대무용제 개최 등 많은 업적을 남겼으며 제30회 서울시문화상, 88서울올림픽 개회식 안무표창, 2019 세계무용의 날 특별상 등을 수상했다.

고인의 빈소는 신촌 세브란스병원 장례식장, 발인은 25일이다. 장지는 경기도 이천 에덴 낙원이다.

사진=한국현대무용 진흥회

조혜진 기자 jinhyejo@xportsnews.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