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낙연 "노무현 탄핵에 반대표...더 드릴 말씀 없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지난 2004년 고 노무현 전 대통령 탄핵 참여 의혹으로 민주당 대권 주자 사이 공방이 오가는 가운데 이낙연 전 대표가 다시 한 번 논란을 일축했습니다.

이 전 대표는 오늘 오전 경남도청에 방문해 기자들과 만나, 앞서 노 전 대통령 탄핵 표결에서 반대표를 던졌다는 기존 입장 외에 더 드릴 말씀이 없다고 밝혔습니다.

이런 가운데 이낙연 캠프 상황본부장을 맡은 최인호 의원은 SNS를 통해 이재명 지사는 고인이 되신 노 전 대통령을 다시 한 번 정치적으로 이용하며 논란을 만들지 말라고 촉구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