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톡] 두바이 사막에 때아닌 폭우…드론이 뿌린 인공 강우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기온이 50도까지 치솟은 아랍에미리트 두바이에 난데없이 폭우가 쏟아졌는데요.

두 번째 키워드는 "사막에 비가 내려요! 173억짜리 인공 강우"입니다.

하늘에서 굵은 빗방울이 쏟아지자 사막에 얕은 하천까지 생긴 이곳!

연평균 강우량이 100mm에 불과한 세계에서 가장 건조한 국가 중 하나인 아랍에미리트에 때아닌 폭우가 쏟아진 겁니다.

지난달부터 두바이를 포함한 일부 지역의 낮기온이 50도까지 치솟자 현지 기상청이 드론을 이용해 인공 비를 뿌린 건데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