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라이브방송서 허위·과장광고' 업체 무더기 적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라이브방송서 허위·과장광고' 업체 무더기 적발

연예인과 인플루언서들이 진행하는 라이브커머스 방송을 통해 살을 빼거나 질병 치료에 효과가 있다고 부당광고한 업체들이 무더기로 적발됐습니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최근 넉 달 간 주요 실시간 상거래 방송 플랫폼을 점검해 부당광고 방송을 한 6개 업체 21건을 적발했습니다.

적발 사례에는 건강기능식품으로 오인 또는 혼동하게 하는 경우가 14건으로 66.7%를 차지했고, 거짓·과장 광고가 3건 등이었습니다.

적발된 업체 목록은 식약처 홈페이지에서 식품의 건강기능성 여부는 식품안전나라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합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