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때리고 밀고…포항 '어린이집 학대' 신고하자 사과문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경북 포항의 한 어린이집에서 교사가 아이를 때리고 밀친 게 확인됐습니다. 한 두 번이 아니었습니다. 그런데, 어린이집 측은 이런 사실을 확인하고는 다른 학부모들한테 알리지 말아달란 말부터 했다는 게 피해 학부모 주장입니다.

윤두열 기자입니다.

[기자]

아이 팔에 상처가 보였습니다.

며칠 뒤엔 목에 상처가 나 있었습니다.

선생님이 잡아서 그랬다고 아이가 말했지만 아이를 맡기는 입장에서 어린이집에 따져 묻지 못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