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연예계 덮친 코로나19

박태환 녹화 '뽕숭아학당' 여파→'미스터트롯' TOP6 코로나19 검사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한국일보

박태환의 코로나19 확진 소식에 '뽕숭아학당' 출연진이 코로나19 검사를 받았다. 쇼플레이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수영선수 박태환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에 박태환이 최근 녹화를 진행한 '뽕숭아학당'에도 비상등이 켜진 상태다.

16일 TV조선 '뽕숭아학당'에 출연 중인 '미스터트롯' 멤버들은 코로나19 검사를 받고 현재 기다리고 있다. 지난 15일 박태환이 코로나19 검사 결과 양성 판정을 받으며 그와 함께 녹화에 참여했던 모든 이들이 코로나19 검사를 받게 됐다.

이에 '미스터트롯' 임영웅 영탁 등의 소속사 뉴에라프로젝트는 본지에 "최근 '뽕숭아학당' 녹화에 참여한 '미스터트롯' 멤버들은 지난 15일 선제적으로 코로나19 검사를 진행했다. 2명을 제외한 멤버들, 아티스트와 동행한 필수 스태프가 '음성' 판정을 받았다. 2명의 멤버는 현재 결과를 기다리고 있다"면서 "멤버들은 자체적으로 자가 격리를 유지하고 있다. 충분히 안전한 상황이 확보될 때까지 방역 당국의 지침을 철저하게 따르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앞서 '미스터트롯' 멤버들은 이찬원의 코로나19 확진으로 밀접접촉자로 분류돼 자가격리에 들어간 바 있다.

'뽕숭아학당' 뿐만 아니라 '뭉쳐야 찬다 시즌2'의 상황은 더욱 심각하다. 박태환 뿐만 아니라 모태범 윤동식 이형택 등 컨디션에 이상을 느껴 검사를 받았고 양성 판정을 받았다.

우다빈 기자 ekqls0642@hankookilb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