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유지태♥’ 김효진, 등원 중 첫째 아들이 ‘찰칵’..큰 누나 비주얼이야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OSE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OSEN=임혜영 기자] 배우 김효진이 두 아들과의 행복한 일상을 전했다.

김효진은 25일 개인 인스타그램에 “수인이가 찍어준 나랑 두찌. 손잡고 동생 어린이집 데려다주는 형아♥”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김효진은 두 아들과 함께 등원길에 나선 모습이다. 김효진은 티셔츠에 짧은 트레이닝팬츠를 입은 편안한 차림에 높게 올려 묶은 헤어스타일 등 내추럴한 모습에도 여배우 아우라를 풍겨 눈길을 사로잡는다. 김효진은 둘째 아들 옆에서 엄마가 아닌 큰 누나 같은 비주얼로 놀라움을 자아내기도.

OSEN

특히 김효진은 해당 사진을 첫째 아들이 촬영해 줬다고 밝혀 더 화제를 모은다. 엄마와 동생의 사진을 뒤에서 촬영하던 첫째 아들은 곧 동생의 손을 잡고 걷는 등 우애 넘치는 형제애를 자랑해 부러움을 자아낸다.

한편 김효진은 지난 2011년 배우 유지태와 결혼했으며 슬하에 두 아들을 두고 있다. 김효진은 JTBC 새 드라마 ‘인간실격’으로 시청자들을 만날 예정이다.

/hylim@osen.co.kr

[사진] 김효진 SNS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