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9026246 1192021062569026246 01 0101001 politics 7.1.5-RELEASE 119 연합뉴스TV 0 true true false true 1624592783000

'女중사 사건' 허위보고 공군 군사경찰단장등 4명 입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女중사 사건' 허위보고 공군 군사경찰단장등 4명 입건

[앵커]

성추행 피해 공군 부사관 사망 사건을 수사 중인 국방부 검찰단이 공군 군사경찰단장 등 4명을 허위보고 혐의로 입건했습니다.

군사경찰단에 대한 압수수색도 진행됐는데요.

국방부 취재기자 연결합니다.

신새롬 기자.

[기자]

네, 공군 군사경찰단에 대한 압수수색은 오늘(25일) 오전 10시쯤 이뤄졌습니다.

성추행 피해 공군 부사관 사망 사건과 관련해 허위보고 의혹이 제기된 공군 군사경찰단장이 입건됐습니다.

국방부는 오늘 "공군 군사경찰단장 등 군사경찰단 소속 4명에 대해 허위보고 협의로 입건하고, 공군 군사경찰단 압수수색을 진행 중"이라고 밝혔습니다.

입건된 공군 군사경찰단장 등은 지난달 이 중사의 사망 후 국방부에 보고하는 과정에서 성추행 피해 사실을 고의로 누락한 혐의를 받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나흘 전인 지난 21일, 군인권센터는 군사경찰단장과 관련해 "성추행 사망 사건을 단순 사망 사건으로 허위 보고하도록 지시했다"는 의혹을 제기했습니다.

구체적으로는 군사경찰단장이 실무자에게 4차례에 걸쳐 '성추행 피해자'라는 사실을 삭제하라고 지시했다는 주장이 나왔습니다.

[앵커]

초동 수사 부실 의혹을 받고 있는 군사경찰단 소속 인원 한 명도 피의자로 전환됐죠?

[기자]

네, 국방부 조사본부가 군사경찰의 부실 수사 의혹을 들여다보고 있습니다.

조사본부는 "그간 소환조사와 거짓말탐지검사, 디지털포렌식 등 다양한 수사기법을 통해 범죄혐의점들을 확인해 왔다"며, 그 결과 20전투비행단 군사경찰 수사관계자 1명을 피의자로 전환한다고 밝혔습니다.

또 다른 수사관계자 2명에 대해서는 징계위원회 회부를 결정했습니다.

앞서 국방부 조사본부는 부실 수사 혐의를 받는 20비행단 군사경찰 관계자 중 한 명도 피의자로 입건하지 않아 논란이 됐습니다.

가해자 장 중사가 보낸 '협박성' 문자메시지를 사과로 인식했다고 진술하는 등 군사경찰의 부실 수사 의혹의 상당 부분이 사실로 됐지만, 직무유기에 해당하지 않는다며 피의자 전환을 미뤄왔기 때문입니다.

조사본부는 이 같은 내용을 오후 열리는 군검찰 수사심의위원회 4차 회의에 보고하고, 형사 입건된 인원은 이른 시간 안에 국방부 검찰단으로 송치하겠다고 밝혔습니다.

군검찰 수사심의위원회는 오늘 오후 2시, 2차 가해 혐의로 구속된 노 준위와 노 상사에 대한 기소 여부를 심의합니다.

노 준위와 노 상사는 이 중사의 성추행 피해 사실을 알고도 보고하지 않고 회유하는 등 2차 가해를 한 혐의로 지난 12일 구속됐습니다.

심의위는 또 국방부 조사본부와 감사관실의 조사 경과 보고도 받을 예정입니다.

지금까지 국방부에서 전해드렸습니다. (romi@yna.co.kr)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