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9024702 0762021062569024702 08 0801001 itscience 7.1.4-RELEASE 76 ITWorld 0 false true false false 1624585551000

새 PC 운영체제 윈도우 11 핵심 FAQ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마이크로소프트가 윈도우 11을 공식 발표했다. 모든 새 운영체제에는 많은 질문이 이어지기 마련이다. 공식 발표 시점에서 확인된 사실을 문답으로 정리했다.
ITWorld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 Mark Hachman / IDG

Q. 윈도우 11이란 무엇인가?
A. 윈도우 11은 윈도우 10 다음 버전의 이름이다. 이름이 바뀌는 만큼 기존의 기능 업데이트와는 다른 수준의 변화가 이루어졌다.

Q. 윈도우 11은 언제 정식 출시되는가?
윈도우 11은 오는 6월 마지막 주 중에 윈도우 인사이더를 대상으로 배포될 예정이며, 일반 사용자를 대상으로 한 출시와 배포는 올해 가을, 늦으면 연말연시에 이루어질 예정이다.

윈도우 10 사용자가 윈도우 11로 업그레이드하지 않을 수도 있다. 마이크로소프트는 윈도우 11에 상당히 실질적인 하드웨어 요구사항을 부과했기 때문에 자신의 PC가 이 기준을 만족하지 못하면 업그레이드하지 않아도 된다.

Q. 윈도우 11은 무료인가?
A. 새 운영체제의 가격은 모든 사용자의 관심사이다. 윈도우 11의 독립형 버전은 윈도우 10과 비슷할 것으로 예상하는데, 윈도우 11 홈 에디션은 110달러, 윈도우 11 프로 에디션은 150달러 정도이다. 하지만 마이크로소프트는 윈도우 10에서 윈도우 11로의 업그레이드는 무료로 진행될 것이라고 밝혔다. 이번에도 마이크로소프트는 운영체제를 저렴하게 배포하고 마이크로소프트 365나 엑스박스 게임 패스 같은 부가 서비스를 판매하는 데 주력할 것으로 보인다.

Q. 윈도우 11도 다른 에디션이 있는가?
윈도우 10과 마찬가지로 윈도우 11도 홈 에디션과 프로 에디션이 있을 것으로 보인다. 한때는 PC 애호가를 위한 가상화 버전에 대한 기대도 있었지만, 아직은 나오지 않았다. 또한 윈도우 10 S의 윈도우 11 버전도 윈도우 11 홈 S 모드란 이름으로 출시된다.

Q. 윈도우 11의 새로운 점은 무엇인가?
A. 유출된 빌드로 인해 윈도우 11의 주요 변화는 이미 잘 알려져 있다. 우선은 새로운 사용자 인터페이스가 기존 윈도우 10의 모습 위에 적용되었다. 좀 더 간결하고 중앙으로 배치된 작업표시줄과 시작 메뉴와 함께 아이콘 디자인이나 기타 시각적인 요소가 업데이트되었다. 그외에 안드로이드 앱 지원이나 작업표시줄의 팀즈 채팅 등 새로운 기능도 대거 추가됐다.

Q. 윈도우 10은 어떻게 되는가?
A. 마이크로소프트는 윈도우 10에 대한 지원이 2025년에 끝난다고 밝혔다. 윈도우 11이 윈도우 10의 대체 운영체제라면, 그리고 윈도우 10의 윈도우 11 업그레이드가 무료라면, 마이크로소프트의 준비가 끝나는 대로 윈도우 10 PC는 윈도우 11로 자동으로 업그레이드될 것이다.

마이크로소프트는 윈도우 10이 마지막 윈도우라고 했었지만, 그렇지는 않은 것으로 보인다. 마이크로소프트는 윈도우를 계속 업데이트할 것이고, 이름이 어떻게 되든 윈도우는 윈도우일 뿐이다.

Q. 윈도우 11 시스템 요구사항은 높은가?
A. 마이크로소프트는 윈도우 운영체제의 시스템 요구사항을 주기적으로 업데이트했다. 현재 윈도우 10의 시스템 요구사항은 1GHz 이상의 CPU와 2GB 이상의 RAM 등으로 높아져 있다.
윈도우 11 하드웨어 요구사항은 더 높아져 8세대 인텔 코어 CPU나 라이젠 2000 이상이 필요하며, 그보다 더 오래된 CPU는 지원하지 않는다. 심지어 구형 서피스 제품 상당수도 지원 대상에서 빠졌다.

Q. 윈도우 11에 새로 추가된 기본 애플리케이션이 있는가?
A. 현재까지는 보이지 않는다. 하지만 마이크로소프트가 나중에 추가할 가능성이 크다.

Q. 윈도우 11 모바일 에디션도 출시되는가?
A. 안타깝게도 그럴 가능성은 낮다. editor@itworld.co.kr

Mark Hachman editor@itworld.co.kr
저작권자 한국IDG & ITWorl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