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9016488 0042021062569016488 01 0101001 politics 7.1.3-HOTFIX 4 YTN 0 true true false false 1624560401000

김종인 "모든 주자 입당 경선은 국민의힘 희망 사항일 뿐"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김종인 전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은 모든 주자가 입당해 대선 경선을 치르는 건 국민의힘의 희망 사항일 뿐이라며 먼저 당 후보를 확정한 뒤 단일화하는 게 정도라고 말했습니다.

또, 야권 단일 후보 선출 과정은 간단치 않겠지만, 여권 후보로는 이재명 지사가 될 것 같다고 예상했습니다.

직접 들어보시죠.

[김종인 / 전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
모든 대통령 후보의 가능성 있는 사람이 다 당으로 들어와서 거기서 경선을 치렀으면 좋겠다, 이건 국민의힘에 있는 사람들의 희망 사항이고, 대통령을 추구하는 사람들이 그렇게 간단하게 어느 집단에 확신도 없이 뛰어 들어가서 같이 경선한다는 것이 거의 불가능합니다.

(앵커: 국민의힘은 국민의힘대로 후보를 뽑고 제 3지대에선 제 3지대대로 후보가 나와서 막판에 가서 단일화?)
그렇게 가는 게 정도라고 봐요.

내가 이런 이야기 하면 다른 사람에게 욕먹을 것 같은데 현재까지 나타난 상황으로 볼 것 같으면, 이재명 경기지사 쪽으로 민주당의 대통령 후보가 흘러가지 않겠느냐 이런 생각이 들어요.

이재명 지사와 맞설 야권 후보를 따진다면 야권의 후보는 아직까지도 확정적으로 얘기할 수 있는 분이 안 계세요.

YTN 이정미 (smiling37@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시각 코로나19 확진자 현황을 확인하세요.
네이버에서 YTN 뉴스 채널 구독하기
깔끔하게 훑어주는 세상의 이슈! "와이퍼"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