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9015394 0042021062469015394 02 0201001 society 7.1.3-HOTFIX 4 YTN 0 true true false false 1624541037000

애물단지 알펜시아 빚 1조 남기고 민간 매각...낙찰금액 7,100억 원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지난 2018년 열린 평창 동계올림픽의 상징 시설인 알펜시아 리조트가 민간기업에 매각됐습니다.

하지만 모조리 팔아도 여전히 부채를 다 갚지 못한다고 하는데요.

결국, 강원도에 1조 원대 빚을 남겼습니다.

지환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2018년 평창 동계올림픽 상징 시설인 알펜시아 리조트입니다.

500만 ㎡에 달하는 부지에 잦은 설계비용으로 들인 사업비만 1조 6천억 원.

지금도 남은 빚이 7,700억 원으로 하루 이자가 4,600만 원에 달합니다.

그런 알펜시아가 다섯 번에 걸친 공개경쟁입찰 끝에 개장 12년 만에 민간에 매각됐습니다.

금액은 7,100억 원,

최종 낙찰자는 'KH 강원개발'로 조명 산업 전문기업인 KH 필룩스 등이 설립한 특수목적법인입니다.

최근 서울 남산 그랜드 하얏트 호텔을 인수한 KH 필룩스는 최근 레저, 숙박업계 투자를 확대하고 있습니다.

[한우근 / KH 필룩스(주) 대표이사 : 적극적인 개발을 추진해서 국내와 아시아는 물론 세계적으로 유례가 없는 차별화된 복합 리조트 시설로 발전시켜 나갈 계획입니다.]

매각 과정에서 논란이 됐던 현 알펜시아 리조트 직원들의 고용 문제는 회사 측이 전원 승계하기로 했습니다.

강원도와 강원도개발공사 역시 행정 지원에 나서 오는 8월 말까지 양도, 양수 계약을 마무리할 계획입니다.

[최문순 / 강원도지사 : (알펜시아 내부에 있는) 스포츠 시설들도 매각이 완료되는 대로 상업적 허용과 공공적 활용이 동시에 가능하도록 재구조화가 진행될 예정입니다.]

매각 금액 7,100억 원은 모두 빚을 갚는 데 사용할 예정.

하지만 모두 팔아도 이미 분양한 골프장과 콘도 회원권 등이 있어 여전히 부채는 3천억 원 남습니다.

동계 올림픽 한 번 치르고 애물단지로 겉돌다 민간에 팔린 건데 결국, 강원도에 1조 원대 빚을 남겼습니다.

YTN 지환입니다.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YTN 지환 (haji@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시각 코로나19 확진자 현황을 확인하세요.
네이버에서 YTN 뉴스 채널 구독하기
깔끔하게 훑어주는 세상의 이슈! "와이퍼"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