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9005606 0242021062469005606 06 0602001 entertain 7.1.4-RELEASE 24 이데일리 0 false true false false 1624515901000

TV조선, '미스트롯2' 문자투표 수익금 전액 사랑의열매에 기부 [공식]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기부금 2억 6000여만원…아동학대 예방 지원에 쓰여

이데일리

(사진=사랑의열매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데일리 스타in 김보영 기자] TV조선 트롯서바이벌 프로그램 ‘미스트롯2’가 결승전 문자투표 수익금 2억 6000여만 원 전액을 기부해 훈훈함을 불어넣고 있다.

사랑의열매 사회복지공동모금회(회장 조흥식)는 24일 “종합편성채널 TV조선(대표 김민배)이 ‘내일은 미스트롯2(이하 미스트롯2)’ 결승전 문자투표 수익금 전액인 2억 6000여만 원을 기부하며, 사랑의열매 대국민 이웃돕기 캠페인인 ‘대한민국 사회백신’ 나눔캠페인에 동참했다”고 전했다.

이와 관련, 지난 21일 서울 마포구 TV조선 스튜디오에서 진행된 기부금 전달식에는 김민배 TV조선 대표이사와 김상균 사랑의열매 사무총장이 참석한 가운데 ‘미스트롯2’ 진(眞) 양지은을 비롯한 TOP7 수상자들, 도경완, 붐, 장민호 등도 자리에 함께했다.

사랑의열매 측은 “TV조선이 기부한 총 금액은 2억 6899만 916원”이라며 “기부금은 사랑의열매를 통해 아동학대 예방 및 피해아동 보호를 위한 지원사업에 쓰이게 된다”고 전했다.

김민배 TV조선 대표이사는 “전국의 시청자분들이 ‘미스트롯2’에 보내준 뜨거운 성원과 지지에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시청자 한 분, 한 분의 뜻과 정성이 모여, 학대 피해아동을 위한 지원금으로 열매를 맺게 돼 더욱 뜻 깊게 생각하며, 다시 한번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김상균 사무총장도 “TV조선이 ‘미스트롯2’ 문자 투표 수익금을 기부하며 ‘대한민국 사회백신 나눔 캠페인‘에 동참해준 것에 감사드린다”며 “소중한 성금이 아동학대를 예방하고 피해아동들을 보호하기 위한 지원사업에 전달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앞서 TV조선은 지난해에도 ‘내일은 미스터트롯’ 결승전 문자 투표 수익금인 3억 3916만 4687원을 사랑의열매에 기부한 바 있다.

한편, ‘미스트롯2’ 문자 투표 수익금 기부 전달식은 TV조선을 통해 25일 금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되는 ‘내 딸 하자’ 방송에서도 확인할 수 있다.

사랑의열매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재난취약계층을 돕기 위해 대국민 이웃돕기 캠페인인 ‘대한민국 사회백신’ 나눔캠페인을 전개하고 있다.

지난 15일부터 시작됐으며, 캠페인으로 조성된 기부금은 생계가 어려운 소상공인 등 위기가정을 돕고, 코로나19 장기화로 발생한 노인·장애인 등 돌봄 공백과 아동·청소년 교육격차를 해소하기 위한 복지사업에 사용될 예정이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