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989346 0142021062468989346 02 0202001 society 7.1.5-RELEASE 14 파이낸셜뉴스 0 true true false false 1624489823000

'공부의신' 강성태 "25살에 1급 합격 비결 좀" 靑비서관 겨냥

댓글 4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파이낸셜뉴스

공부의신 강성태 유튜브 캡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유튜브 구독자 100만명을 보유한 ‘공부의신’ 강성태씨가 최근 임명된 박성민 청와대 청년비서관을 둘러싼 논란과 관련해 "지금까지 공신들에게는 죄송하지만 이 분이 탑"이라며 박 비서관의 합격 비결을 듣고 싶다고 밝혀 눈길을 끌고 있다.

강씨는 23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 ‘공부의신 강성태’에 ‘25살 대학생이 청와대 1급 공무원 합격하는 법’이라는 제목의 영상을 통해 이 같이 말했다.

그는 “(그동안 공무원시험 수강생들에게) 하루에 10시간씩 공부할 거 아니면 때려치우라고 했었다. 그래서 수강생들이 정말 9급 공무원이 되려고 하루 10신간씩 공부하고 그런다”며 “그런데 9급도 아닌 1급을 25살에 되신 분이 탄생하셨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공신닷컴에서 행정고시 합격한 공신도 몇 번 초대해서 촬영했다. 그 무시무시한 시험을 합격해도 5급이고, 25년 정도 일하고 운 좋으면 1급이 되는 건데 무려 25살에 1급이 되셨다”며 “이게 경기지사나 군단장과 같은 급”이라고 했다.

아울러 "와 난 25살쯤 뭐하고 있었지? 저 전역하고 진짜 머리가 돌 됐었다"며 "복학생인데 정석책 펴놓고 다시 공부하고 그랬다. 공부가 문제가 아니라 사회 적응도 잘 못했었던 것 같다"고 떠올렸다.

그는 "공신닷컴에서 매년 전국 수석 초대해서 영상 제작해왔는데, 온갖 시험 최단기간 합격자들, 세계 1위 기업이나 공기관 합격하신 분들, 대한민국 진짜 공신이란 공신은 죄다 초대해서 합격 비결을 들어왔다"며 "근데 뭐 지금까지 공신들에게는 죄송하지만 이 분이 탑"이라고 박 비서관을 거론했다.

또한 “어떻게 통과했는지 면접은 어떻게 치르셨는지, 무슨 루트로 경쟁은 또 얼마나 치열했는지, 슬럼프는 어떻게 극복하셨는지 방법만 알 수 있다면 하루 10시간이 아니라 정말 18시간씩이라도 하겠다고 꼭 좀 모셔봤으면 좋겠다는데”라며 “아마 일자체가 청년들을 위해서 하시는 거니까 그런 노하우 공유 정도는 해주시지 않을까”라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다만 제가 과거에 정치적으로 오해 살만한 말을 한 적 있다. 그래서 교육비리라도 정치인 개인 관련된 거는 전혀 언급을 안 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안할건데 이건 괜찮을지 모르겠다. 여러분이 정치 개입하는거 그렇게 생각하신다면 저는 당연히 안할 건데, 여러분들의 의견을 한 번 여쭤보고 싶다"고 덧붙였다.

1996년생인 박 비서관은 1급 상당인 청와대 청년비서관에 파격 발탁돼 화제를 모으고 있다. 20대 여성이 고위공무원단 ‘가’급 이상 공무원에 임명된 것은 역사상 최초다. 현재 고려대 국문학과 4학년에 재학 중인 박 신임 비서관은 비서관직 수행을 위해 휴학할 것으로 알려졌다. 박 비서관 임명을 놓고 2030세대를 중심으로 ‘취업 준비도 안 해본 대학생이 어떻게 청년 정책을 만들겠느냐’는 비판이 거센 상태다.



solidkjy@fnnews.com 구자윤 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