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987445 0512021062468987445 04 0403003 world 7.1.4-RELEASE 51 뉴스1 0 false true false false 1624474555000

美 ITC "한국산 타이어 덤핑으로 美 산업 실질적 피해" 최종 판정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뉴스1

한국타이어 미국 테네시공장 전경. ©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정이나 기자 = 미국 국제무역위원회(ITC)는 23일(현지시간) 한국산 승용차와 경트럭 타이어의 덤핑 판매로 인해 미국의 산업이 "실질적으로 피해를 입었다"고 최종 판정을 내렸다.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ITC는 한국을 비롯해 대만, 태국산 승용차 및 경트럭 타이어와 베트남산 보조금 지급 승용차 및 경트럭 타이어에 대해 이 같이 판정했다.

ITC는 이번 결정에 따라 상무부가 한국과 대만, 태국산 제품에 대해서는 반덤핑 관세 명령을, 베트남산 제품에 대해선 상계관세 명령을 내릴 예정이라고 밝혔다.

ITC는 또 미국에서 공정가치 이하에 판매되는 베트남산 타이어 제품의 수입은 무시해도 될 정도의 수준이기 때문에 베트남과 관련한 반덤핑 관세부과 조사는 종료하기로 결정했다고 전했다.

미국 상무부는 지난해 5월부터 한국, 대만, 태국, 베트남산 타이어에 대해 반덤핑 조사에 착수, 타이어가 공정 가치를 밑도는 가격에 판매되고 있는지 판단에 나섰다. 조사는 전미철강노동조합(USW)의 청원으로 시작된 것이다.

지난달 상무부는 한국산 타이어에 대한 반덤핑 관세율을 14.72~27.05%로 확정했다.

한국타이어를 비롯해 국내 타이어업체들은 지난 1월부터 미국 수출시 예치금 형태로 추가관세를 납부하고 있다. ITC가 관세율을 최종판정하면 DOC의 관세부과 명령을 거쳐 최종 확정된 관세율로 소급적용될 예정이다.
lchung@news1.kr

[© 뉴스1코리아(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