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986632 0372021062368986632 01 0101001 politics 7.1.3-HOTFIX 37 헤럴드경제 0 false true false true 1624458107000

황희 장관 “BTS 입대 연기 요청하면 당연히 추천할 것”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헤럴드경제

황희 문화체육관광부 장관. [연합]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헤럴드경제=민성기 기자] 황희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은 23일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입영 연기를 요청하면 당연히 추천할 것이라고 말했다.

황 장관은 이날 YTN 뉴스에 출연해 "아직 방탄소년단이 (군 입대 연기) 추천신청서를 제출하지는 않았지만, 신청하면 당연히 연기하는 쪽으로 추천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날부터 시행되는 병역법 개정안에는 문체부 장관의 추천이 있으면 국위를 선양한 대중문화예술인의 입영 연기가 30살까지 가능하도록 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황 장관은 “그 앞에 한 가지 더 전제가 붙은 것은 대통령 훈, 포장을 받고 국위선양을 한 대상자가 된다”며 “회사가 문체부에 신청하면 문체부 장관이 추천을 통해 이뤄지는 건데 당연히 그런 신청이 (있다면) 그렇게 할 용의가 있다”고 말했다.

‘실제 법의 혜택을 받을 수 있는 선양했던 그룹은 방탄소년단밖에 없다’는 일부 지적에 대해선 “현재로써는 그렇다”며 “이게 또 공정과 형평성의 부분이 있기 때문에 어느 정도 선을 추천해야 하는 부분에 대해선 국방부 의견 등을 종합해서 고민해 보겠다”고 밝혔다.

방탄소년단은 2018년 한류 및 한글 확산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화관문화훈장을 수훈한 바 있다.

한편 방탄소년단은 지난 달 21일 발매한 디지털 싱글 '버터(Butter)'로 미국 빌보드 '핫 100'에서 4주 연속 1위를 차지했다. 진입 첫 주 '핫 100' 1위를 차지한 역대 54곡 중 4주 이상 연속 1위를 지킨 곡은 '버터'를 포함해 13곡 뿐이다. 그룹으로서는 1998년 에어로스미스(Aerosmith) 이후 처음으로, 방탄소년단은 '21세기 최초'라는 대기록의 주인공이 됐다.

min3654@heraldcorp.com

Copyright ⓒ 헤럴드경제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