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984737 0722021062368984737 04 0401001 world 7.1.4-RELEASE 72 JTBC 0 true true false false 1624444800000

중국서 단 14초 접촉에 '감염'…너무 빠른 델타 변이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중국에서는 '델타 변이 바이러스'에 감염되는데 14초밖에 안 걸렸다는 역학조사 결과도 나왔습니다. 중국 당국은 그동안 밝혀진 전염 과정 중 가장 빠르다며 두 차례 백신 접종을 서둘러 마치라고 독려하고 있습니다.

박성훈 특파원입니다.

[기자]

인도발 델타 변이 바이러스가 중국 광저우시에서 처음 발견된 건 지난 달 중순입니다.

시 당국은 감염이 어떻게 됐는지 추적한 결과를 공개했습니다.

70대 궈모 씨가 화장실로 향합니다. 당국이 확인한 최초 감염자입니다.

잠시 뒤 70대 송모 씨가 같은 화장실에서 나옵니다.

함께 있었던 시간은 불과 45초.

송씨는 두 번째 감염자가 됐습니다.

그로부터 이틀 뒤, 감염 사실을 몰랐던 송씨가 식당을 찾았고 물을 받으러 갔다가 처음 보는 황모 씨와 잠시 대화를 나눕니다.

CCTV에 기록된 시간은 1분 40초, 황씨는 세 번째 감염자가 됐습니다.

네 번째 감염자 30대 루모 씨는 더 충격적입니다.

루씨가 화장실에 들어갔고 루씨는 같은 화장실로 향합니다.

단 14초만에 나왔는데 루씨는 변이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다른 밀접접촉자는 없었습니다

[먀오싱/중국 광저우 공안국 코로나19 조사책임자 : (지난달) 25일 두 사람이 찻집에서 화장실에 갔습니다. 같이 있었던 시간은 14초밖에 안 됩니다.]

광저우시의 변이 바이러스 감염자는 한 달 만에 160명으로 늘었고 광저우의 한 대학에서는 학생과 교직원 등 2만 여명이 봉쇄까지 됐습니다.

[왕닝/중국 CCTV 앵커 : 델타 변이 바이러스는 확산 속도가 대단히 빠릅니다. 더욱이 병세가 빠르게 악화되고 중증환자의 비율도 높습니다.]

중국 당국은 백신을 맞은 사람이 변이 바이러스에 감염된 비율이 상대적으로 낮다며 서둘러 백신을 맞도록 권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중국 백신 접종자 가운데 변이 바이러스에 실제 감염된 비율이 얼마나 되는지는 아직까지 공개하지 않고 있습니다.

(화면출처 : 신경보)

(영상디자인 : 정수임)

박성훈 기자 , 박인서

JTBC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JTBC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