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981872 0102021062368981872 02 0213001 society 7.1.3-HOTFIX 10 서울신문 0 false true false false 1624436377000

부산, 20명 추가확진... 첫 델타 변이 확진자 나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서울신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부산에서는 23일 코로나19 확진자 20명이 발생했다.

가족·지인 간 ,학원,체육시설,어린이집,주점 등에서의 접촉 감염으로 나타났다.

이날 확진자 가운데 8명은 경남 양산시 확진자의 가족이거나 접촉자인 것으로 확인됐다.

최근 확진자가 늘고 있는 인도네시아 입국 외국인 3명도 격리 시설에서 해제 전 검사에서 확진됐다.

중학생 5명도 확진돼 접촉자 조사가 이뤄지고 있다.

감염 속도가 빠른 것으로 알려진 델타(인도발) 변이 바이러스 감염자가 부산에서도 첫 발생해 방역당국이 긴장하고 있다.

시는 질병관리청으로부터 지난 한 주 새로 확인된 변이바이러스 감염자는 26명이라고 설명했다.

26명 중 25명은 알파형(영국발) 변이였고 1명은 델타 변이였다.

델타 변이 감염자는 최근 인도네시아에서 입국한 외국인이다.

이 변이 감염자는 인도네시아 현지에서 발급받은 PCR(유전자 증폭) 음성 검사지를 가지고 있었다.

델타 변이 바이러스는 감염 전파 속도가 1.6배에 이르는 것으로 알려졌다.

알파형 변이 감염 25명중 23명은 지역 집단감염이나 개별 감염 사례로 확인됐다.2명은 해외 입국자이다. 이날 현재 부산에서 누적 변이 바이러스 감염자는 83명(알파형 76명,베타형 6명,델타형 1명)이다.

부산시 관계자는 “델타 변이 감염자가 처음 발견됐지만 입국 때 확진돼 아직 지역사회 감염은 확인되지 않았다”며 “델타 변이 유행 의심국가 입국자나 접촉자 관리를 엄격히 하고 있다”고 말했다.

지난달 27일 아스트라제네카(AZ) 백신을 접종한 70대가 지난 22일 숨져 백신과의 인과성 조사가 진행 중이다.

부산에서 백신 접종 후 사망자는 20명으로 집계됐다.

부산 전체 인구의 32.4%인 108만6천896명이 1차 접종을 마쳤다.

부산김정한 기자 jhkim@seoul.co.kr

▶ 밀리터리 인사이드

- 저작권자 ⓒ 서울신문사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