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981202 0182021062368981202 06 0601001 entertain 7.1.3-HOTFIX 18 매일경제 0 false true false false 1624435154000

‘비틀쥬스’ 개막일 재연기 “문제 발견, 7월 6일 개막”(공식입장)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뮤지컬 ‘비틀쥬스’가 재연기됐다.

23일 ‘비틀쥬스’ 제작사 측은 “국내 초연을 준비하는 데 있어 테크니컬적인 문제를 발견했다. 모든 테크니컬적인 부분의 합을 맞추는 과정에 시간이 지속적으로 소요되고 있고 약속된 개막일을 맞출 수 없다고 판단했다”라고 밝혔다.

이어 “개막 재연기로 또 다시 불편을 끼쳐드리게 된 점 진심으로 사과드린다”라고 덧붙였다.

매일경제

‘비틀쥬스’ 개막일 재연기


제작사 측은 “공연에 대한 크나큰 관심과 애정을 보여주셨던 만큼 깊이 성찰하면서 좋은 무대를 보여드릴 수 있을 때까지 전념하는 것만이 저희의 몫이라 생각하고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전했다.

▶다음은 ‘비틀쥬스’ 제작사 공식입장 전문.

뮤지컬 <비틀쥬스> 개막 재연기 사과드립니다.

안녕하세요, 제작사 CJ ENM입니다.

저희는 뮤지컬 <비틀쥬스>의 국내 초연을 준비하는 데 있어 테크니컬적인 문제를 발견했습니다.

시시각각 변화하는 극의 전개를 무대 위에 구현하기 위해 모든 테크니컬적인 부분의 합을 맞추는 과정에 시간이 지속적으로 소요되고 있고 약속된 개막일을 맞출 수 없다고 판단하였습니다.

초연작의 로컬라이제이션 과정에서 발생할 수 있는 모든 변수에 대비해 준비기간을 충분히 더 마련하지 못했습니다.

개막 재연기로 또 다시 불편을 끼쳐드리게 된 점 진심으로 사과드립니다.

<비틀쥬스>를 완성하기 위해 끝까지 땀 흘려 주시는 모든 스태프분들과 배우분들을 비롯해 공연을 기다려 주신 관객분들께 피해를 안겨드린 점 머리 숙여 사과 말씀드립니다.

현재 개막일은 7월 6일(화)로 예정하고 있습니다.

이에 대한 취소와 보상절차에 대해서는 별도 안내드리겠습니다.

공연에 대한 크나큰 관심과 애정을 보여주셨던 만큼 깊이 성찰하면서 좋은 무대를 보여드릴 수 있을 때까지 전념하는 것만이 저희의 몫이라 생각하고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다시 한번 사과 말씀드립니다.

[김나영 MK스포츠 기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