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979780 0032021062368979780 03 0305001 economy 7.1.4-RELEASE 3 연합뉴스 60111573 false true false false 1624432889000

이슈 취업과 일자리

인천공항 'ESG 혁신' 선포…"탄소중립·일자리 창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연합뉴스

인천공항, 'ESG 경영혁신' 선포식
[인천공항공사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박재현 기자 = 인천공항공사는 올해를 공사 ESG 경영 원년으로 삼겠다고 23일 선포했다.

공사는 이날 공사 대강당에서 'ESG 경영 혁신 선포식'을 열어 향후 추진 계획을 발표하고, 공사와 자회사 간 ESG 경영 공동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ESG는 기업의 비재무적 요소인 환경(Environment)·사회(Social)·지배구조(Governance)를 뜻한다.

구체적인 경영 목표로는 ▲ 저탄소 친환경 공항 구현 ▲ 사회적 책임 경영 강화 ▲ 투명하고 공정한 지배구조 확립을 제시했다.

공사는 저탄소 공항 구현을 위해 올해 아시아 공항 최초 'RE100' 가입을 시작으로 2050년까지 탄소 중립을 달성할 계획이다. 'RE100'은 기업에서 사용하는 에너지 100%를 2050년까지 재생에너지로 전환하는 캠페인이다.

수소 항공기 인프라와 바이오 항공유 공급체계를 구축하고 공항에서 발생하는 폐기물 70% 재활용해 에너지 소비 공항에서 에너지 자립 공항으로 변모를 꾀한다.

공사는 또 포용적 성장을 위해 2030년까지 공항 생태계 일자리 12만 개를 창출하고, 매년 200억원 규모의 사회적 가치 투자를 통해 일자리를 지속해서 만들어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아울러 투명하고 공정한 지배구조 확립을 위해 공사 이사회 내 ESG 위원회를 신설하고, 노동이사제 도입 등으로 의사결정의 투명성을 높인다는 방침이다.

김경욱 공사 사장은 "ESG 경영은 지속 가능한 환경·사회를 위한 약속으로, 적극적인 실천을 통한 구체적인 성과 창출이 중요하다"며 "탄소중립과 에너지 자립화 등 혁신을 통해 미래 공항의 발전적 패러다임을 제시하겠다"고 말했다.

trauma@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