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970976 0092021062368970976 03 0301001 economy 7.1.3-HOTFIX 9 뉴시스 0 false true false false 1624417575000

도심 고밀개발사업 속도 낸다…4곳 주민동의 3분의 2 넘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쌍문역 동측·불광 근린공원, 3분의2 대열 합류

증산4·수색14 이어 총 4곳…본지구 요건 충족

46곳 중 21곳 10%↑ 확보..예정지구 요건 충족

국토부 "2023년 착공 목표로 신속하게 지원"

전문가 "주민동의 확보 고무적…인센티브 호응"

뉴시스

[서울=뉴시스] 국토교통부는 23일 3080+ 대도시권 주택공급방안(2·4 공급대책) 관련 도심 공공주택복합사업의 5차 선도사업 후보지로 서울 1곳과 부천 5곳 등 총 6곳을 추가로 선정했다고 23일 밝혔다. (그래픽=안지혜 기자) hokma@newsis.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시스] 강세훈 기자 = 정부가 2·4 공급대책으로 추진 중인 '도심 공공주택 복합개발 사업(도심복합사업)' 후보지 중 주민 3분의 2 이상의 동의를 확보한 지역이 4곳으로 늘어나면서 사업에 속도가 붙는 양상이다.

국토부는 23일 위클리 주택공급 서면 브리핑을 통해 5차 도심 공공주택 복합개발사업 후보지를 발표하고, 1~4차 후보지의 사업 진행 상황을 소개했다.

국토부는 역세권 사업지인 서울 도봉구 쌍문역 동측과 저층주거지 사업지인 서울 은평구 불광1 근린공원이 주민 3분의 2 이상의 동의를 받아 사업을 본격 추진할 수 있게 됐다고 밝혔다.

정부는 주민 10% 이상의 동의를 얻은 사업지를 예정지구를 지정하고, 이후 1년 이내에 토지주 3분의 2 이상 동의를 얻으면 본지구 지정을 통해 사업을 확정한다.

앞서 주민 3분의 2 동의를 확보한 증산4구역과 수색14구역에 이어 추가로 쌍문역 동측과 불광1 근린공원 두 곳이 3분의 2 동의를 확보하면서 본지구 지정요건을 충족하게 된 것이다.

토지주와 주민들의 참여가 부족해 사업 진행이 더딜 것이란 애초 우려와 달리 정부의 도심공공주택복합사업이 속도를 내고 있는 셈이다.

또한 현재 증산4구역, 수색14구역, 쌍문역 동측, 불광1 근린공원을 포함해 1~4차 도심공공주택복합사업 후보지 46곳 중 21곳은 주민동의 10% 이상을 얻은 상태라고 국토부는 설명했다.

국토부는 주민이 사업을 적극 찬성하는 구역을 중심으로 연내 본지구 지정을 통해 사업을 확정한 후 2022년 사업 계획 승인과 2023년 착공할 계획이다.

국토부 관계자는 "주민들의 호응에 보답할 수 있도록 신속한 사업추진을 적극 지원할 계획"이라며 "이를 통한 주택공급 조기화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부동산 전문가들도 긍정적인 평가를 내놓고 있다. 토지주 수익과 사업성 개선 등의 인센티브가 주민들의 호응으로 이어졌다는 분석이다.

함영진 직방 빅데이터랩장은 "도심공공주택복합 선도사업 후보지에 대한 주민 호응으로 1~4차 후보지 46곳 중 21곳이 후보지 발표 후 10%를 상회하는 주민동의를 확보했다는 점이 고무적"이라며 "자력개발 대비 용도지역 상향, 공급세대 증가 등을 통한 토지주 수익과 사업성 개선 등 도시계획 인센티브의 반응이 좋은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국토부는 이날 5차 선도사업 후보지로 서울 1곳, 부천 5곳 총 6곳의 지방 후보지를 선정했다. 후보지 6곳은 서울 서대문구 홍제동 고은산 서측과 부천시 원미동 원미사거리 북측, 부천 소사동 소사역 북측, 부천 중동 중동역 동측, 부천 상동 중동역 서측, 부천 송내동 송내역 남측 등이다.이들 후보지에서 공급되는 주택은 총 1만12003가구다.

함 랩장은 5차 후보지와 관련 "서울 등 수도권 내 출퇴근이 용이한 역세권 지역들로 특히 소사역 주변은 1호선과 서해선 더블역세권에 소사-대곡선 공사가 본격화되고 있어 선호가 높은 곳 중 하나"라며 "경기지역의 역세권 반경이 서울보다 넓게 확대된 점 등을 감안할 때 경기권 내에서도 추후 관련 후보지 선정이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kangse@newsis.com

▶ 네이버에서 뉴시스 구독하기
▶ K-Artprice, 유명 미술작품 가격 공개
▶ 뉴시스 빅데이터 MSI 주가시세표 바로가기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