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967429 0042021062368967429 04 0401001 world 7.1.4-RELEASE 4 YTN 0 false true false false 1624412581000

'도핑검사 방해' 쑨양, 도쿄 못 간다...4년 3개월 자격정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YT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올림픽 금메달 3개를 보유한 중국의 수영 영웅 쑨양이 도핑 검사를 방해한 혐의로 자격정지 4년 3개월의 징계를 받아 도쿄올림픽 출전이 무산됐다.

22일 스포츠중재재판소는 홈페이지를 통해 "쑨양에게 자격정지 4년 3개월 징계를 내린다"라고 공지했다.

쑨양은 지난 2018년 9월 검사를 위해 자택을 찾은 관계자들을 방해한 혐의로 스포츠중재재판소에 제소됐다. 쑨양은 당시 검사원들을 믿을 수 없다며 경호원과 함께 망치로 혈액샘플이 담긴 유리병을 깨뜨리고 검사원의 보고서를 찢었다.

그러나 중국수영협회는 쑨양에게 아무런 징계를 내리지 않았고, 국제수영연맹도 실효성이 없는 경고 조처만 했다. 결국 2019년 3월, 세계반도핑기구는 쑨양과 국제수영연맹을 스포츠중재재판소에 제소했다. 재판소는 세계반도핑기구의 주장을 받아들여 지난해 2월 쑨양에게 8년 자격정지 징계를 내렸는데, 사실상 선수 생활에 '사형 선고'를 내린 셈이었다.

그러나 쑨양은 이에 불복하며 재심을 청구했다. 1심은 공개 재판으로 진행됐지만 재심은 언론과 일반인 출입이 통제된 채 비공개로 이루어졌다.

스포츠중재재판소는 재심에서 쑨양에게 도핑 검사 방해 혐의로 인한 자격정지 4년에 과거 약물 복용 위반 혐의로 인한 3개월을 더해 자격정지 4년 3개월 처분을 내렸다. 자격정지가 시작된 날은 재판소가 처음 징계를 내린 2020년 2월을 기준으로 했다. 이에 따라 쑨양은 2024 파리올림픽 개막식을 몇 주 앞두고 자격정지가 풀려 다음 올림픽에는 출전이 가능하다. 하지만 쑨양은 이미 29세로, 수영 선수로서 전성기가 지난 나이이기 때문에 다음 올림픽에 출전하기는 어려울 전망이다.

쑨양은 2012년 런던올림픽 자유형 400m와 1,500m 종목에서 우승해 대회 2관왕에 올랐으며, 2016년 리우데자네이루올림픽에서는 자유형 200m에서 금메달을 목에 걸어 지금까지 올림픽 금메달 총 3개를 따냈다.

YTN PLUS 정윤주 기자
(younju@ytnplus.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 시각 코로나19 확진자 현황을 확인하세요.
▶ 네이버에서 YTN 뉴스 채널 구독하기
▶ 깔끔하게 훑어주는 세상의 이슈! "와이퍼"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