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960246 1022021062368960246 05 0506003 sports 7.1.4-RELEASE 102 인터풋볼 34413990 false true false false 1624391882000

이슈 손흥민으로 바라보는 축구세상

'손흥민이 찬다?' 유로파&컨퍼런스리그 공인구 공개, 일본 브랜드 제작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인터풋볼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인터풋볼] 정지훈 기자= 토트넘 훗스퍼와 재계약이 유력한 손흥민이 다음 시즌 유럽대항전에서 사용할 공인구가 공개됐다.

유럽축구연맹(UEFA)은 지난 2018-19시즌부터 챔피언스리그(UCL)와 유로파리그(UEL)의 브랜드 마케팅을 분리해 진행했다. 상위 리그인 UCL은 글로벌 브랜드 아디다스의 공인구를 사용했고, UEL에서는 일본 브랜드인 '몰텐(molten)'사의 공인구를 사용했다.

당시 UEFA는 "유로파리그가 새롭게 탄생한 브랜드 아이덴티티를 선보인다. 이는 대회의 스케일과 다이나믹한 성격을 강조하고 있다"면서 "공인구 디자인은 대회의 다이나믹한 성격과 클럽들의 유럽에서의 여정을 표현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2021-22시즌에는 새로운 유럽대항전 대회가 창설된다. UCL, UEL에 유로파 컨퍼런스리그(UECL)이라는 새로운 리그가 만들어졌고, 지난 2월 몰텐과 새로운 공인구 계약을 맺었다.

디자인이 공개됐다. 축구 용품 전문 매체 '푸티헤드라인스'는 "몰텐이 제작한 유로파리그&컨퍼런스리그 공인구의 디자인이 공개됐다. 일본 브랜드인 몰텐은 지난 2월 UEFA와 3년 계약을 체결해 공인구를 제작한다"고 보도했다.

이 매체를 통해 공개된 유로파 컨퍼런스리그 공인구는 흰색 바탕에 녹색과 베이지색 줄무늬로 장식됐다. 브랜드 이름과 대회 공식 명칭이 새겨져 있다. 새로운 유로파 컨퍼런스리그 공인구는 몰텐의 대표 모델인 '반타지오(Vantaggio 5000)'으로 알려졌고, 유로파리그와 같은 모델이다. 다만 색상과 디자인은 다르다.

이번 공이 주목받는 것은 손흥민이 새 시즌 유럽대항전에서 사용할 공인구이기 때문이다. 손흥민의 토트넘은 지난 시즌 리그 7위를 차지해 유로파 컨퍼런스리그 출전권을 획득했다. 시즌이 끝난 후 이적설이 나오기도 했지만 영국 현지에서는 토트넘과 재계약이 임박했다고 전하고 있다.

인터풋볼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인터풋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