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955417 1192021062268955417 02 0201001 society 7.1.3-HOTFIX 119 연합뉴스TV 0 true true false false 1624351800000

윤석열 장모, 사업 편취 의혹…경찰 "무혐의"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윤석열 장모, 사업 편취 의혹…경찰 "무혐의"

윤석열 전 검찰총장의 장모 최 모 씨가 추모공원 사업을 편취했단 의혹을 재수사한 경찰이 최 씨에게 혐의가 없다고 재차 판단했습니다.

서울경찰청 반부패·공공범죄수사대는 지난 15일 최 씨와 그의 조력자로 알려진 김 모 씨를 상대로 한 고소 사건을 불송치하기로 결정했습니다.

노 모 씨는 경기 양주시 추모공원의 경영권을 최 씨와 김 씨에게 뺏겼다며 사기횡령 등의 혐의로 이들을 지난해 고소했습니다.

경찰은 지난해 12월 불기소 의견으로 사건을 검찰로 넘겼으나, 검찰이 보완 수사를 요청해 재수사를 진행했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