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954597 0042021062268954597 04 0401001 world 7.1.3-HOTFIX 4 YTN 0 true true false false 1624350024000

中, 가상 화폐 뿌리 뽑는다...채굴 중단에 거래 차단 '초강수'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가상화폐에 대한 채굴 중단 조치에 이어 거래 자체를 전면 차단하기 시작했습니다.

세계 최대의 채굴 국가인 중국이 초강수 단속에 나서면서 가상화폐 가격은 다시 떨어지기 시작했습니다.

베이징에서 강성웅 특파원이 보도합니다.

[기자]
최근 중국 관영 매체는 가상 화폐로 인한 사기 피 해가 늘고 있다고 보도했습니다.

비싸게 샀다가 갑자기 거래 사이트가 폐쇄돼 돈을 날리는 경우가 많다는 겁니다.

[리 모 씨/ 가상화폐 사기 피해자 : 이게 제가 캡쳐해 놓은 사진입니다. 팔려고 했는 데 이런 대화상자가 떴어요. 이것은 거래 실패라는 뜻이예요.]

중국 중앙은행인 인민은행은 가상 화폐의 거래를 원천 차단하겠다고 공식 발표했습니다.

가상 화폐 관련 계좌는 등록을 불허 하고, 기존 계좌로 거래하다 걸리면 말소 조치가 됩니다.

인민은행은 대형 국유 은행과 전자 결제 서비스 '알리페이'를 불러 직접 이렇게 요구를 했습니다.

돈줄이 끊기면 가상 화폐 거래소도 없어질 것으로 중국 당국은 보고 있습니다.

[관영 CCTV 방송 : (인민은행은) 가상 화폐의 거래 투기는 경제 금융 의 정상 질서를 교란시키고, 자산 불법 해외 이전과 돈세탁 등 범죄활동의 위험이 있다고 밝혔습니다.]

중국은 채굴량 1위인 신장에 이어 2위인 쓰촨지역 도 결국 채굴장 전면 폐쇄를 결정했습니다.

관변 매체는 이로써 중국 가상 화폐 채굴의 90%가 중단됐다고 전했습니다.

전 세계로 따지면, 채굴량이 절반 넘게 감축됐을 것으로 추정됩니다.

로이터 통신은 중국발 채굴 중단 소식 때문에 세계 가상 화폐 가격이 하락했다고 보도했습니다.

중국은 민간 주도의 가상 화폐 대신, 국가의 통제 가 가능한 이른바 '디지털 위안화'의 사용을 추진 하고 있습니다.

때문에 이번 단속이 일회성으로 끝나지 않을 거라 는 전망이 나오고 있습니다.

베이징에서 YTN 강성웅[swkang@ytn.co.kr]입니다.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 시각 코로나19 확진자 현황을 확인하세요.
▶ 네이버에서 YTN 뉴스 채널 구독하기
▶ 깔끔하게 훑어주는 세상의 이슈! "와이퍼"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