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아내한테 어울리는 차"…송재희, ♥지소연에 고급 외제차 통 큰 선물 [전문]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조혜진 기자] 배우 송재희가 아내 지소연에게 차를 선물했다.

송재희는 2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처음엔 잘 때만 쉬는 제 아내가 그냥 아주 열심히 사는 사람인줄만 알았다"라고 시작하는 장문의 글을 게재했다.

송재희는 지소연과 결혼 후 스카이다이빙, 스킨스쿠버, 그랜드캐년캠핑, 이태리바이크여행, 인테리어, 목수, 가구디자인 등을 경험했다며 "다 제가 어릴때부터 너무 해보고 싶었던 일들이거든요. 버킷리스트 같은. 근데 아내와 결혼하고 어느 순간 보니 텅 비어있던 리스트들 옆 빈칸이 체크표시로 꽉 채워지고 있는 거다"라고 이야기했다.

이어 그는 "아내는 제가 행복한게 제일 좋다고 늘 말한다"며 "제가 행복한게 좋다고 끝까지 용기를 준다. 제 아내의 진심은 정직과 용기다"라고 말했다. 송재희는 "이제는 제가 아내에게 용기를 주고싶다. 아내의 꿈을 이루게해주고싶다"며 "먼저 항상 도전하는 여보한테 어울리는 차부터"라며 차를 선물했음을 밝혔다.

함께 공개한 사진 속 송재희와 지소연은 차 앞에서 다정한 포즈를 취하고 있는 모습이다. 이에 앞서 지소연 역시 지난 19일 자신의 SNS를 통해 "남편이 36번째 생일 선물로 사줬다. 제 인생, 제 명의로 된 첫 차"라며 이와 같은 사실을 자랑한 바 있다.

한편, 송재희 지소연 부부는 지난 2017년 결혼했다.

이하 송재희 SNS 글 전문

처음엔 잘때만 쉬는 제 아내가
그냥 아주 열심히 사는 사람인줄만 알았어요.
성격이나 성향이 그런 사람이라고.
그냥 일하는걸 노는거처럼 좋아하는 사람이라고 생각했어요.

근데 최근에 생각지 못한 어떤 힘든 일을 함께 겪으면서, 그 일을 대하는 아내에게서 '어른들을 부끄럽게 하는 진심'을 보게 됐고, 그 진심의 힘이 얼마나 큰가에 대해 감탄하게 됐어요.

아내와 결혼 후 #스카이다이빙 , #스킨스쿠버 , 그랜드캐년캠핑 , 제주도 #jeepkorea 여행, 이태리바이크여행, 유튜브, 틱톡, 릴스, 지소연인스타그램 개인사진사, #올더마 화장품사업, 인테리어, 목수, 가구디자인, 우리집당근마켓배송담당, 좋은남편, 찬양인도자, 장발, 비허언증 습관들이기, 언행일치, 진실된예배자, 나실인, 스타리듬트레이닝 최근의 몸짱프로젝트까지 세상 겪어보지 못한 익사이팅한일들을 다 겪게 됐는데요.

다 제가 어릴때부터 너무 해보고 싶었던 일들이거든요. 버킷리스트같은. 근데 아내와 결혼하고 어느 순간 보니 텅 비어있던 리스트들 옆 빈칸이 체크표시로 꽉 채워지고 있는거에요. 가만 생각해보면 제가 한 일은 아주 어렵게 'YES' 라고 대답한거밖에 없었어요. 아주 어렵게요. 아내는 제가 행복한게 제일 좋다고 늘 말해요.

그리고 제가 아내를 만나기전까지 살아온 삶속에서 '현실', '만족'으로 깨달았다 착각한 (사실은 너무 교만하고 무기력한 '내가 다 해봤는데~'하는 꼰대같은) 경험의 자리에 '용기'를 심어줘요.

다 듣기도 전에 NO를 외치는 내 앞에서 포기할수도 자신의 상처에 매일수도 있을텐데, 제가 행복한게 좋다고 끝까지 용기를 줘요. 제 아내의 진심은 정직과 용기에요. 하나님 앞에 부끄럽지 않게 정직하게 작은일에 충성하고, 약속을 소중하게 생각하고, 사람을 겉으로 판단하지 않고, 모두를 사랑으로 대해요.

'남한테 피해만 안주면된다.', '안받고 안준다.'는 배려나 예의라는 이름으로 사랑없이 살았던 이기적인 어른이 된 내가 참 부끄러워져요. 그리고 나도 저 사람처럼 저 예수님 닮은 멋진 사람처럼 살아가고 싶다는 도전을 줘요.

이제는 제가 아내에게 용기를 주고싶어요.
아내의 꿈을 이루게해주고싶어요.

여보는 뭐든 할 수 있고!!!!!!
뭐든 할 자격있어!!!!!!!!
용근이가 응원한다!!!!!!!!
여보는 짱이야!!!!!!!

먼저 항상 도전하는 여보한테 어울리는 지프부터

jinhyejo@xportsnews.com / 사진=송재희 인스타그램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