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942112 0032021062268942112 01 0101001 politics 7.1.4-RELEASE 3 연합뉴스 0 true true false false 1624331086000

이준석 "우리가 尹 X파일에 대응? 경거망동"…김재원에 선긋기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서울=연합뉴스) 홍정규 이동환 기자 =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는 22일 이른바 '윤석열 X파일'에 대해 "아직 당에서 확장해서 대응하기는 어렵다"고 밝혔다.

이 대표는 이날 서울시청 현안간담회에 참석한 뒤 기자들에게 "김재원 최고위원께서 확장된 범야권 후보들에 대한 (흑색선전에) 대응을 해야 한다고 말씀하시는데, 김 최고위원 개인 차원"이라고 선을 그으면서 이같이 말했다.

이 대표는 "제 판단으로는 내용이 부정확하거나 크게 의미가 없을 것이기 때문"이라며 "아직 경거망동하기 어렵다"고 말했다.

이 대표는 X파일에 대해 "진실이 아닌 내용이나 큰 의미가 없는 내용을 담고 있을 가능성이 높다고 판단한다"며 의미를 둘 필요가 없다는 입장을 보여왔다.

그는 "문재인 정부가 윤 전 총장을 탄압하기 위해 그렇게 노력을 많이 했는데, 만약 X파일이라는 문서로 돌아다닐 만한 결함이나 잘못이 있었다면 작년에 그것을 바탕으로 (정부가) 윤 전 총장을 압박했을 것"이라고도 했다.

이 대표는 X파일을 입수했다는 장성철 '공감과 논쟁 정책센터' 소장이 해당 파일을 당에 넘겨줄 수 있다고 한 데 대해선 "어떤 조직에서 그런 것을 수령할 수 있을지 명확하지 않다"며 부정적 견해를 보였다.

이 대표는 "저희 당원에 관한 것이라면 윤리위나 당무감사위에 이첩할 수 있겠으나, 그걸 수령한다고 해도 살펴볼 조직이 딱히 존재하지 않는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서울시청 방문한 이준석 대표
(서울=연합뉴스)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가 22일 오전 서울특별시청을 방문, 오세훈 시장과의 현안간담회를 위해 이동하고 있다. 2021.6.22 [국회사진기자단] toadboy@yna.co.kr


zhen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