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나비, ‘핵 매운맛’ 육아에 K.O…“소주 좀” 고충 토로 [스타★샷]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월드

스포츠월드

[스포츠월드=유수연 온라인 뉴스 기자] 가수 나비가 육아 일상을 공유했다.

21일 나비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오늘 육아=핵 매운맛. 소주 좀”이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코끼리 머리띠를 한 나비가 생후 한 달 된 아들을 달래고 있는 모습이 담겼다. 이어진 사진에는 고된 육아에 지친 나비가 공허한 눈빛으로 허공을 응시하고 있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나비는 지난 2019년 1살 연상의 비연예인과 결혼해 지난달 첫아들을 출산했다.

사진=나비 인스타그램

ⓒ 스포츠월드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