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935575 0292021062268935575 06 0602001 entertain 7.1.3-HOTFIX 29 OSEN 0 false true false false 1624322880000

김남길X진선규X김소진, '악의 마음을 읽는 자들' 출연확정 [공식]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OSE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OSEN=연휘선 기자] '악의 마음을 읽는 자들'에 배우 김남길, 진선규, 김소진이 출연을 확정했다.

22일 SBS 새 드라마 '악의 마음을 읽는 자들'(극본 설이나, 연출 박보람) 측은 김남길, 진선규, 김소진의 출연 소식을 밝혔다.

'악의 마음을 읽는 자들'은 동명의 논픽션 르포 책을 원작으로 삼아 연쇄살인범들의 마음을 읽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국내 최초 프로파일러의 이야기를 다룬 드라마다. 웰메이드 범죄 심리 드라마를 예고하며 많은 관심과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런 가운데 드라마를 이끌 세 주연이 공개돼 이목을 끈다. 김남길(송하영 분), 진선규(국영수 분), 김소진(윤태구 분)이 그 주인공이다.

먼저 김남길은 극 중 서울지방경찰청 과학수사계 범죄행동분석팀 프로파일러 송하영 역을 맡았다. 송하영은 감정이 없는 것처럼 보이지만 누구보다 인간을 깊이 들여다보는 인물. 탁월한 연기력과 화제성은 물론 스타성까지 겸비한 김남길은 자타공인 대한민국 최고의 배우다. 캐릭터에 따라 팔색조처럼 색깔을 달리하는 김남길의 연기가, 특별한 캐릭터 송하영을 어떻게 그릴지 기대된다.

이어 진선규는 극 중 서울지방경찰청 과학수사계 범죄행동분석팀장 국영수로 분한다. 국영수는 범죄심리분석의 필요성을 깨닫고 오랜 전략 끝에 범죄행동분석팀을 만드는 인물. 진선규는 스크린, 무대 등 장르 불문 활약 중인 최고의 연기파 배우이다. 어떤 작품을 만나든, 어떤 캐릭터를 만나든 놀라운 집중력과 몰입도를 유발하는 진선규의 본격적인 안방극장 공략에 귀추가 주목된다.

김소진은 극 중 서울지방경찰청 기동수사대 팀장 윤태구 역할을 맡았다. 윤태구는 사건을 인지하는 동물적 감각을 지녀, 강력계 전설로 통하는 캐릭터. 연극배우 출신 김소진은 영화 '더 테러 라이브', '더킹', '남산의 부장들' 등을 통해 막강한 열연을 펼치며 큰 주목을 받았으며 최근 제74회 칸영화제 비경쟁부문에 공식 초청된 영화 '비상선언'과 올 여름 개봉 예정 영화 '모가디슈'에도 출연한다. 그녀만의 막강한 존재감이 '악의 마음을 읽는 자들'에서 어떻게 빛날지 궁금하다.

이름만 들어도 신뢰가 치솟는 최고의 연기파 배우들이 만났다. 이들의 연기를 안방극장에서 볼 수 있다는 것만으로도 '악의 마음을 읽는 자들'이 기대작으로 부상하는 터. 베일을 벗을 드라마에 기대감이 쏠린다.

'악의 마음을 읽는 자들'은 연내 하반기에 방송된다. / monamie@osen.co.kr

[사진] 길스토리이엔티, 플럼에이엔씨, 엘줄라이엔터테인먼트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