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공군 경찰단장, '성추행 피해 사망' 빼라"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공군 군사 경찰단장이 부사관 성추행 사망 사건을 단순 사망 사건으로 허위 보고하도록 지시했다는 주장이 나왔습니다. 국방부에 올릴 보고서에 성추행 피해자라는 사실을 빼라고 지시했다는 것입니다.

자세한 내용, 김민정 기자가 전하겠습니다.

<기자>

성추행 피해를 호소하다 부사관 A 씨가 극단적 선택을 하자 공군의 은폐는 바로 다음 날부터 시작됐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