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야권 "윤석열 'X파일' 공개하라"...윤석열 "대응 않을 것"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윤석열 전 검찰총장의 의혹이 담겼다는 'X파일' 논란에 보수 야권은 공작 정치라며 일제히 방어에 나섰습니다.

그러면서도 문제 될 내용이 있다면 파일 공개부터 하고 해명을 들어보자며 조심스런 반응을 보였는데요.

윤 전 총장 측은 일절 공식 대응을 하지 않기로 했습니다.

황혜경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윤석열 전 검찰총장의 의혹 파일을 처음 언급한 사람은 더불어민주당 송영길 대표였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