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915577 0532021062168915577 01 0101001 politics 7.1.4-RELEASE 53 노컷뉴스 56652691 false true false true 1624243956000

이슈 김정은 위원장과 정치 현황

성 김 "김정은 발언에 주목…北 긍정적 반응 희망"(종합)

댓글 2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한미 북핵수석협의 개최…"북한의 만남 제의 기다리는 중"

노규덕 본부장 "비핵화 위한 남북미 선순환 구조 복원 희망"

CBS노컷뉴스 홍제표 기자

노컷뉴스

노규덕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오른쪽)와 성김 미국 대북특별대표가 21일 서울 중구 롯데호텔에서 열린 한미 북핵 수석대표 협의에 앞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공동취재단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성 김 미국 국무부 대북특별대표는 21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최근 '대화와 대결' 발언에 대해 "조만간 긍정적 반응을 얻을 수 있음을 암시한다"고 평가했다.

북미대화 재개 방안 등을 논의하기 위해 방한 중인 김 대표는 이날 오전 서울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열린 한미 북핵수석대표 협의 모두발언을 통해 이같이 밝혔다.

김 대표는 "대화와 대결을 언급한 김 위원장의 최근 발언을 주목하고 있고, 미국은 이들 모두에 대해 대비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우리는 여전히 북한의 만남 제의를 기다리고 있고, 다행히 김 위원장이 대화를 언급한 것은 우리가 조만간 긍정적 반응을 얻을 수 있음을 암시한다"고 덧붙였다.

그는 "한미 양국은 미국의 대북정책 검토 과정에서 긴밀히 공조했고 앞으로도 긴밀한 소통을 계속하리라 기대한다"며 "외교와 대화를 통한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라는 굳건한 약속을 공유하고 있다"고 밝혔다.

노컷뉴스

노규덕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오른쪽)와 성김 미국 대북특별대표가 21일 서울 중구 롯데호텔에서 한미 북핵 수석대표 협의를 하고 있다. 사진공동취재단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김 대표는 협의를 마친 뒤 기자들과 만나서도 "대화에 준비돼있다는 김 위원장의 발언에 주목한다"며 "우리의 만남 제의에 대한 긍정적 반응이 조만간 있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한미 양국 대통령이 밝혔듯 의미 있는 남북 대화와 협력, 관여에 대한 지지를 (이날 협의에서) 다시 언급했다"고 덧붙였다.

이날 앞서 모두발언에 나선 노규덕 외교부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도 김 위원장의 발언을 거론하며 "이는 미국의 대북정책에 대한 첫 반응이며, 우리는 여기에 주목한다"고 밝혔다.

노 본부장은 "우리 정부는 한미 협의와 공조를 통해 대화 재개를 위해 필요한 역할을 계속할 것이고, (비핵화를 위한) 남북미 선순환 구조의 복원을 희망한다"고 덧붙였다.

그는 협의를 마친 뒤 기자들과 만나서는 "특히 남북간, 북미 간 기존 합의를 바탕으로 북한과의 대화와 관여를 어떻게 추진할지에 대해 중점 협의했다"고 말했다.

김 위원장은 지난 18일 노동당 전원회의에서 "대화에도 대결에도 준비돼있어야 한다"면서도 한반도 정세 안정을 강조하는 한편, 북한 식량난을 이례적으로 언급해 유연한 대외 메시지로 해석됐다.

특히 남북 간 북미 간 기존합의 바탕으로 북한과의 대화와 관여를 어떻게 추진할지에 대해 중점협의했다. 앞으로 한미 간 긴밀한 공조를 유지하면서 한반도 안보도 안정적으로 관리하면서 대화가 조속히 재개될 수 있도록 한미가 함께 노력해 나가기로 했다.

저작권자 © CBS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