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906128 0512021062168906128 04 0402001 world 7.1.3-HOTFIX 51 뉴스1 0 false true false false 1624225857000

中 비트코인 채굴업체 90% 폐쇄, 비트코인 1% 하락(종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뉴스1

해당 기사 - 글로벌타임스 갈무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박형기 기자 = 중국이 국내에 있는 비트코인 채굴업체 90% 이상을 폐쇄했다고 환구시보의 영문판 글로벌타임스가 21일 보도했다.

글로벌타임스는 쓰촨성이 지난 18일 관내 26개 비트코인 채굴업체에 폐쇄 명령을 내림에 따라 20일 현재 중국에 있는 채굴업체 90%가 폐쇄됐다고 전했다.

글로벌타임스는 쓰촨성 이외에 다른 성들도 비슷한 조치를 취해 채굴업체의 90%가 폐쇄된 것으로 집계됐다고 덧붙였다.

쓰촨성의 경우, 비트코인 채굴이 경제발전에 적지 않은 도움이 되기 때문에 업자들은 단속이 이뤄지지 않기를 기대했으나 당국이 폐쇄조치를 강행, 단속 의지를 다시 한 번 보여주었다고 전문가들은 입을 모으고 있다.

이에 따라 채굴업자들은 미국이나 캐나다 또는 중앙아시아로 공장을 이전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전문가들은 당국의 이번 조치로 비트코인 채굴능력의 90% 이상, 비트코인 거래 능력의 30% 이상이 줄 것이라고 보고 있다.

중국의 이같은 조치로 비트코인은 하락세를 면치 못하고 있다.

18일 쓰촨성이 관내 모든 업체에게 폐쇄명령을 내림에 따라 19일 비트코인은 5% 이상 떨어졌으나 20일에는 이를 극복하고 소폭 상승해 충격을 회복하는 듯 했으나 21일 다시 하락하고 있다.

비트코인은 21일 오전 6시 현재(한국시간 기준) 글로벌 시황 중계 사이트인 코인마켓캡에서 24시간 전보다 0.91% 하락한 3만5845달러를 기록하고 있다. 비트코인은 수 시간 전 7% 이상 급락한 3만3432달러까지 떨어졌었다.

뉴스1

이 시각 현재 주요 암호화폐 시황 - 코인마켓캡 갈무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한국의 거래사이트인 업비트에서도 비트코인은 24시간 전보다 0.56% 하락한 4190만6000원에 거래되고 있다.
sinopark@news1.kr

[© 뉴스1코리아(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