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899532 0042021062068899532 04 0401001 world 7.1.3-HOTFIX 4 YTN 0 true true false false 1624168838000

英, 델타 변이 확산으로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사흘째 1만 명 넘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英, 델타 변이 확산에 신규 확진자 사흘째 1만 명 넘어

英, 성인 81% 백신 1회 접종…전문가 "3차 유행 진행 중"

"16~25살 델타 변이 감염 많다…입원 확률 높은 것은 노인"

[앵커]
영국에서 인도발 델타 변이 확산으로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사흘째 만 명을 넘어섰습니다.

성인의 81%가 백신을 1회 맞았지만 3차 유행이 진행 중입니다.

김원배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잉글랜드 프리미어 리그 소속 웨스트햄의 홈구장인 스트래트포드 축구장에 백신을 맞으려는 젊은이들이 몰려들었습니다.

영국 정부는 최근 백신 접종 나이를 18살까지 내렸습니다.

또 축구장 등에 대형 접종센터를 세우고 젊은 층에 대한 백신 접종에 박차를 가하고 있습니다.

[백신 접종 예약자들 : 대부분이 이번 주에 백신을 맞을 것으로 생각합니다. 꽤 많은 사람들이 백신 접종에 합세했습니다.]

영국이 젊은 층에 대한 백신 접종에 집중하고 있는 것은 인도발 델타 변이가 확산하면서 최근 확진자가 급증하고 있기 때문입니다.

영국의 코로나19 하루 신규 확진자는 이달 초 3천 명 선에서 17일부터 사흘째 만 명을 넘어섰습니다.

넉 달 전 수준으로 돌아간 것입니다.

영국에서 백신 1차 접종자는 성인 인구의 81%에 달하고 있지만, 전문가들은 영국이 3차 유행기에 접어들었다는 평가를 내놓고 있습니다.

영국 백신 접종과 면역 공동위원회 위원인 브리스톨대 애덤 핀 교수는 BBC 라디오 인터뷰에서 "3차 유행은 분명히 진행 중"이라고 말했습니다.

핀 교수는 최근 16살부터 25살까지 젊은 층에서 델타 변이 감염이 많지만, 입원 확률이 높은 것은 노인들이라면서 지금은 노인들 2회 접종 완료와 델타 변이 바이러스 간의 경쟁이라고 밝혔습니다.

YTN 김원배입니다.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 시각 코로나19 확진자 현황을 확인하세요.
▶ 네이버에서 YTN 뉴스 채널 구독하기
▶ 깔끔하게 훑어주는 세상의 이슈! "와이퍼"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