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898635 0182021062068898635 06 0602001 entertain 7.1.4-RELEASE 18 매일경제 0 false true false false 1624165379000

김종민에게 닥친 어처구니없는 사건 발생(1박 2일)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1박 2일’ 멤버들의 힐링 여행이 순식간에 공포로 탈바꿈한다.

20일(오늘) 저녁 6시 30분에 방송되는 KBS2 ‘1박 2일 시즌4’(이하 1박 2일)에서는 ‘섬스테이’ 특집 마지막 이야기로, 전남 여수의 아름다운 섬 추도에서 벌어지는 여섯 남자의 여행기가 그려진다.

추도의 매력에 흠뻑 빠진 멤버들은 여행을 마무리하기 아쉬워하는 가운데, 대반전이 숨어있는 마지막 미션 ‘섬 탈출기’가 펼쳐진다.

매일경제

사진=KBS


김종민은 반가운 표정과 그렇지 않은 야유(?)로 혼란스러운 반응을 내비치고, 문세윤은 “최악이야! 마지막에 공포로 바뀐다”라며 현실을 부정한다.

한순간에 희비가 엇갈리는 복불복 미션이 진행되자, 멤버들은 긴장을 감추지 못한다. 멤버들은 결과를 확인하는 동안 불운을 가득 담은 노래를 ‘떼창’하는가 하면, 실낱같은 가능성을 발견한 뒤 기대를 품는다.

한편 김종민에게는 예능신이 강림한 듯한 사건이 발생, 상상도 못 할 상황이 벌어져 현장이 발칵 뒤집힌다. 나머지 멤버들은 그 순간을 춤으로 표현하며 생생하게 중계했다고 전해져 어떤 일이 벌어진 것인지 궁금해진다.

[손진아 MK스포츠 기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