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895686 0562021062068895686 01 0101001 politics 7.1.4-RELEASE 56 세계일보 0 false true false false 1624152000000

추미애, 대선 출마 선언식 예고 “내빈·축사·근사한 세레모니 없을 것”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페이스북에 “23일 오후 2시 유튜브 채널 통해 대선 출마 선언할 것”

“사람보다 높은 것은 없다. 사람은 돈보다 높고, 땅보다 높으며, 권력보다 높다”

세계일보

추미애(사진) 전 법무부 장관이 대선 출마의 뜻을 밝혔다.

추 전 장관은 20일 페이스북과 네이버 블로그 등에 ‘사람이 높은 세상’, ‘사람을 높이는 나라’라는 제목의 글을 올렸다.

추 전 장관은 “오랜 고심 끝에 결심했다”면서 “‘사람이 높은 세상’을 향한 깃발을 높게 들기로 했다”고 밝혔다.

추 전 장관이 ‘대선 출마’라는 표현을 직접적으로 사용하지는 않았지만 문맥상 대선 출마 선언을 하겠단 것으로 풀이된다.

이어 그는 “사람보다 높은 것은 없다”라면서 “사람은 돈보다 높고, 땅보다 높으며, 권력보다 높다”고 의미심장하게 말했다.

세계일보

그러면서 “‘사람을 높이는 나라’는 주권재민의 헌법정신을 구현하며 선진강국의 진입로에서 무엇보다 국민의 품격을 높이는 나라”라고 설명했다.

추 전 장관에 따르면 그의 대선 출마 선언식은 ‘비대면 온택트’ 방식으로 23일 오후 2시 유튜브 채널 ‘추미애TV’ 생방송을 통해 진행된다.

그는 해당 채널에 관해 “제가 개혁의 저항에 맞서 외롭게 고군분투하던 시절, 국민 여러분께서 힘내라며 만들어주신, 구독자 21만”이라고 소개하기도 했다.

다음은 추 전 장관의 페이스북 글 전문이다.

‘사람이 높은 세상’

‘사람을 높이는 나라’

추미애입니다.

오랜 고심 끝에 결심했습니다.

‘사람이 높은 세상’을 향한 깃발을 높게 들기로 했습니다.

사람보다 높은 것은 없습니다.

사람은 돈보다 높고, 땅보다 높으며, 권력보다 높습니다.

'사람을 높이는 나라'는 주권재민의 헌법정신을 구현하며, 선진강국의 진입로에서 무엇보다 국민의 품격을 높이는 나라입니다.

출마선언식은 비대면 온택트 방식으로 진행될 예정입니다.

제가 개혁의 저항에 맞서 외롭게 고군분투하던 시절, 국민 여러분께서 힘내라며 만들어주신 구독자 21만의 ‘추미애TV’를 통해 생방송으로 만나 뵙게 될 것입니다.

전국은 물론 미주, 유럽, 아시아 등

세계 곳곳에 계신 국민 여러분과도 함께

같은 시간, 같은 곳을 바라보고자 합니다.

별도의 내빈도 없고, 축사도 없습니다.

근사한 세레모니도 없습니다.

오직 저의 열정과 비전에

국민의 목소리만 담겠습니다.

6월 23일(수) 오후 2시 유튜브 추미애TV에서 뵙겠습니다.

감사합니다.

현화영 기자 hhy@segye.com

사진=연합뉴스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