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895024 0292021062068895024 06 0602001 entertain 7.1.4-RELEASE 29 OSEN 0 false true false false 1624149060000

양재진, 충격의 맞선 경험 "여성 어머니가 내 병원에서.." ('애로부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OSEN

[OSEN=박소영 기자] 본격 19금 부부 토크쇼 ‘다시 뜨거워지고 싶은 애로부부(이하 애로부부)’의 MC 양재진이 충격과 공포의(?) 맞선 경험담을 공개한다.

21일 방송될 ‘애로부부’에서는 아들을 마음대로 조종하려는 시어머니의 비틀린 모정 때문에 위기에 몰리게 된 한 아내의 이야기 ‘애로드라마-설계자들’이 공개된다. 극중 모든 문제의 발단인 시어머니는 아들의 결혼 전부터 예비 며느리의 일터에 모른 척 찾아오는 특이한 행동을 보였다. 예비 며느리는 자신을 유심히 쳐다보던 손님이 바로 시어머니였다는 사실에 당혹감을 감추지 못했다.

이들의 모습을 본 MC 양재진은 “저도 옛날에 선을 열 번 넘게 본 적이 있다”며 “나중에 보니 상대방 여성의 어머니가 제 병원에 와서 2시간 넘게 앉아 있었다고 하더라”고 돌아봤다. 이어 양재진이 “내 병원이 맞는지, 환자는 얼마나 오는지 봤다는 것 같다”고 말하자 안선영은 “의사 자격증 있는 것 맞는지도 확인한 것 아니냐?”고 물어 폭소를 자아냈다.

MC 최화정은 “사람 인성을 보려고 슬쩍 온 줄 알았는데, 정말 본인 병원 맞는지 확인하러 오신 거였을까?”라며 웃었지만, 양재진은 정색을 하며 “솔직히 무섭더라고요”라고 ‘경험자의 소감’을 전했다. 또 “궁금한 건 알겠지만, 말도 안 하고 상대방이 일하는 곳에 찾아오는 건 정말 아니라고 본다”고 말했다. 안선영 역시 “좀 소름”이라고 동감했다.

양재진의 씁쓸한 맞선 경험담으로 현실감을 더할 충격과 공포의 ‘애로드라마-설계자들’은 6월 21일 월요일 밤 10시 30분 SKY채널과 채널A에서 방송될 본격 19금 부부 토크쇼 ‘애로부부’에서 공개된다.

/comet568@osen.co.kr

[사진] 애로부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