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890758 0432021061968890758 05 0501001 sports 7.1.4-RELEASE 43 SBS 58558600 false true false false 1624083719000

이슈 세계인의 스포츠 축제 '올림픽'

일본 기업 64% '도쿄올림픽 중지 또는 연기해야'…2월보다 8% ↑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일본 기업의 64%가 7월로 예정된 도쿄올림픽을 열지 않거나 연기해야 한다고 답했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나왔습니다.

교도통신은 "도쿄 상공 리서치가 이달 1일부터 9일까지 일본의 전국 9천163개 기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한 결과 전체 64%인 5천866개 회사가 도쿄올림픽의 중단 또는 연기가 바람직하다고 답했다"고 보도했습니다.

이를 응답별로 살펴보면 예정대로 7월 23일 개막이 바람직하다는 응답이 35.9%(3천297개사)로 가장 많았고, 중단이 34.7%(3천181개사)로 비슷했습니다.

또 개최 연기는 29.3%(2천685개)의 지지를 얻었습니다.

도쿄 상공 리서치는 "2월 1일부터 8일까지 조사 결과와 비교해 정상 개최 응답률은 43.8%에서 7.9%포인트 하락했다"며 "반면 중지와 개최 연기는 1차 조사의 55.9%에 비해 8.1%포인트 늘었다"고 설명했습니다.

기업 규모별로 보면 자본금 1억 엔 이상 대기업에서는 예정대로 열리는 것이 바람직하다는 응답이 38.1%를 기록했고, 중소기업은 35.6%로 2.5% 정도 차이가 났습니다.

개최 연기나 중지를 택한 이유를 묻는 설문(복수 응답 가능)에서는 '일본 내 백신 접종률이 낮다'는 응답이 76.2%, '올림픽 관계자들의 일본 방문으로 감염 확대 우려'가 75.7%를 각각 기록했습니다.

'올림픽에 의료 종사자가 투입되면서 일반 의료서비스 약화 가능성'에 대해서도 63.6%가 걱정했습니다.

또 올림픽이 중지되거나 무관중 경기로 열릴 때 회사 경영에 미칠 영향을 묻는 설문(택일)에서는 '나쁜 영향이 많다'가 전체 4천92개 회사 중 58.7%(2천405개사), '좋은 영향이 많다'는 41.2%(1천687개사)로 집계됐습니다.
김형열 기자(henry13@sbs.co.kr)

▶ 코로나19 현황 속보
▶ 가장 확실한 SBS 제보 [클릭!]
* 제보하기: sbs8news@sbs.co.kr / 02-2113-6000 / 카카오톡 @SBS제보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